UPDATED. 2021-01-22 22:37 (금)
'극적 동점골' 고양 알렉스, K리그 챌린지 15R MVP
상태바
'극적 동점골' 고양 알렉스, K리그 챌린지 15R MVP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4.06.25 2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GK 황교충, 2주 연속 베스트 11

[스포츠Q 민기홍 기자] 고양 Hi FC를 패배의 수렁에서 건진 알렉스가 K리그 챌린지 15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5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4 15라운드 위클리 베스트에 알렉스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알렉스는 지난 21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원정경기 충주 험멜전에서 0-2로 끌려가던 후반전에만 2골을 터뜨려 팀의 2-2 무승부를 이끌었다. 이광재의 패스를 받은 알렉스는 후반 47분 극적인 동점골로 최하위 충주에게 덜미를 잡힐 뻔한 위기를 벗어나는데 앞장섰다.

▲ 2014 K리그 챌린지 15라운드 위클리 베스트.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골은 기록하지 못했지만 이번 라운드에서 최전방 공격수로 변신해 광주의 공격을 이끈 임선영이 알렉스와 함께 투톱에 이름을 올렸다.

허리진에는 지난 23일 부천 FC 1995를 꺾는데 큰 공을 세운 고경민(안산)을 비롯해 정석민, 김종국(이상 대전), 주민규(고양)가 선정됐다. 수비수로는 7경기 연속 풀타임을 소화한 유종현(충주)을 필두로 김본광, 조태우(이상 수원 FC), 강지용(부천)이 이름을 올렸다. 골키퍼는 9경기 만에 강원의 무실점을 이끈 황교충이 뽑혔다.

베스트 매치에는 총 7골이 터진 부천 FC-안산경찰청 전이 선정됐고 대구를 꺾고 14경기 연속 무패 행진중인 대전이 베스트팀이 됐다.

sportsfactor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