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큐)

상단여백
HOME 컬처Q 방송
'최고의 연인' 오미연, 정찬-하희라 '행복한 시간' 방해... "너희 언제 오냐"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6.01.11 19:34 | 최종수정 2016.01.11 19:34:01
  • 댓글 0

[스포츠Q(큐) 이은혜 기자] '최고의 연인'의 오미연이 정찬과 하희라의 행복한 시간을 방해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최고의 연인'의 최규찬(정찬 분)과 나보배(하희라 분)가 신혼여행을 즐기며 눈길을 끌었다. 최규찬이 허리를 다쳐 아파하자 하희라는 걱정을 멈추지 못했다. 나보배는 최규찬에게 "내 남편 내가 지키겠다는 데 뭐, 그 정도는 아무것도 아니에요"라고 말하며 눈길을 끌었다.

▲ MBC '최고의 연인' [사진= MBC '최고의 연인' 방송 화면 캡처]

이날 두 사람이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을 때 장복남(오미연 분)은 전화를 걸어 "너희들 언제 올 거냐"며 "뭘 하루를 더 있냐"고 소리쳤다. 이를 지켜보던 최규리(이아현 분)는 "엄마 같은 시어머니 만날까 두렵다"고 말하며 자리를 떠났다.

MBC '최고의 연인'은 엄마와 딸이 얽힌 연애 분투기로, 세 모녀의 연애와 사랑, 결혼에 얽힌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의 싱글, 이혼, 재혼녀의 고민과 갈등, 사랑과 가족애를 그린 드라마다.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이은혜 기자  lehy1116@sportsq.co.kr

<저작권자 © 스포츠Q(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