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4 14:05 (목)
평창 패럴림픽, 아이스슬레지하키 운영 정예요원 양성 스타트
상태바
평창 패럴림픽, 아이스슬레지하키 운영 정예요원 양성 스타트
  • 김한석 기자
  • 승인 2016.02.12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한석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장애인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12일 “평창 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2016 아이스슬레지하키 경기운영요원 양성 워크숍을 14일까지 2박3일간 강원도 춘천 의암 빙상장과 베어스타운 관광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한장애인아이스하키협회가 주관하고 조직위와 대한장애인체육회가 후원하는 이번 제1차 워크숍에는 32명의 경기운영요원들이 참석했다.

썰매하키로도 불리는 아이스슬레지하키는 스케이트를 탈 수 없는 장애인들이 스케이트 대신 양날이 달린 썰매에 앉아 빙판을 지치며 치르는 변형된 아이스하키 경기다. 1994년 릴레함메르 대회부터 패럴림픽 정식 종목으로 치러지고 있다.

▲ 2018 평창 장애인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2016 아이스슬레지하키 경기운영요원 양성 워크숍을 14일까지 개최한다. [사진=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제공]

조직위는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IPC) 키스 블레스 아이스슬레지하키 경기기술위원장 등 총 3명의 강사를 초청해 국제경기규정과 경기장비, 경기운영요원의 역할 등에 대한 이론과 실무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워크숍에 참가한 요원들은 제13회 전국장애인동계체전 실습과 2017 패럴림픽 테스트이벤트 참여를 통해 국제대회 운영경험을 쌓은 뒤 2018 평창 패럴림픽에서 정상 가동될 예정이다.

조직위는 “이번 워크숍은 장애인 동계스포츠 발전과 장애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해 2018 평창 대회 유치 시 제시한 ADP(Actualising the Dream Project)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특별 프로젝트로서 패럴림픽 동계스포츠에 대한 이해 증진을 위해 조직위 패럴림픽 전문위원의 특강도 함께 진행된다”고 밝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