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1 09:53 (수)
'어린 왕자' 4년 만에 11번째 앨범 내놔
상태바
'어린 왕자' 4년 만에 11번째 앨범 내놔
  • 용원중 기자
  • 승인 2014.02.20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용원중기자] '라이브의 황제' 이승환이 다음달 말 정규 11집을 발표한다.

3월 말 내놓을 음반의 완성도 높은 믹싱 및 엔지니어링 작업을 위해 그는 미국 테네시주 내시빌에 위치한 오션웨이 스튜디오와 LA 헨슨 스튜디오에서 녹음을 진행했다. 소속사 드림팩토리는 "완성도와 대중성 면에서 이승환의 역대 최고 앨범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 가수 이승환[사진=뉴시스]

1989년 'B.C.603'으로 데뷔한 이승환은 방송 활동보다 팬들과 직접 소통하는 열정적인 라이브 무대에 힘을 쏟는데 주력했다. 지금까지 1000회 이상 라이브 콘서트를 개최, '라이브 황제'란 닉네임을 얻었다.

신보 발표에 맞춰 3월 28~29일 올림픽공원 내 우리금융아트홀에서 '이승환옹 특별 회고전+11'이라는 타이틀로 단독 콘서트를 연다. 첫 날은 정규 11집 앨범 쇼케이스를 추가로 진행한다. 20일부터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goolis@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