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큐)

상단여백
HOME 라이프Q 시사문화Q
[속보] 일본 구마모토현 지진, 16일 새벽 규모 7.1의 강진 발생, 진도 6강 관측아리아케해 등에 쓰나미 주의보 발령
  • 류수근 기자
  • 승인 2016.04.16 01:41 | 최종수정 2016.04.16 02:47:17
  • 댓글 0

[스포츠Q(큐) 류수근 기자] 일본 구마모토에서 또다시 강력한 지진이 발생했다. 14일 이곳에서 처음 발생한 지진 이후 가장 강력한 것이었다.

야후재팬의 일본 지진정보에 따르면 16일 새벽 1시25분쯤 규슈 지역의 구마모토현 구마모토 지방에서 규모(매그니튜드) 7.1의 강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나가사키 동쪽 90km 부근(북위 32.8도, 동경 130.8도)이었다.

이 지진으로 구마모토현 아소 지역과 구마모토시에서는 진도 6강의 강진이 감지됐고, 규수 전역이 진도 3~6, 야마모토현과 에이메현, 시마네현 부근에서도 진도 4~5가 감지됐으며, 대마도에서도 진도 3이 포착됐다.

이 지진의 여파로 아리아케해와 야쓰시로해 등 규슈 서부 연안에는 쓰나미 주의보가 발령됐으며, 구마모토 시내에서는 대규모의 정전이 발생했다.

▲ [구마모토=AP/뉴시스] 15일 일본 규슈(九州) 구마모토(熊本)현에 위치한 구마모토성 정문 부근 담장 및 지붕 일부가 전날 저녁 발생한 지진에 의해 붕괴돼 있다. 전날 오후 9시26분께 구마모토현을 강타한 규모 6.5의 강진으로 15일 오전 6시 기준, 9명이 사망하고 1000여명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집계됐다.

여진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구마모토에서는 21분 후인 16일 새벽 1시46분쯤에도 규모 6.0의 강진이 또다시 일어났다.

이번 지진도 진앙은 구마모토 지방(북위 32.9도, 동경 130.9도)이었으며, 진원지는 지하 20km였다. 이 지진으로 구마모토 히가시구 등지에서는 진도 6약이 관측됐고, 규슈 전역과 야마구치현 등 혼슈 남쪽 지방까지 폭넓게 흔들렸다.

한편 14일 오후 9시26분 규슈 구마모토 현에서 규모 6.5로 추정되는 지진이 처음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32.7도, 동경 130.8도이고, 진원지는 지하 10km지점이었다. 첫 지진이 발생한 이후 구마모토 현 중부 마시키 지역에서는 진도 7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첫 지진이 발생한 이후 15일 오후 1시까지 총 129차례의 여진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최소 9명이 사망하고 1000여 명 이상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집계됐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류수근 기자  ryusk@sportsq.co.kr

<저작권자 © 스포츠Q(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수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