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9:56 (금)
'국제분쟁 해결사' 서울 집결, 스포츠중재콘퍼런스 열린다
상태바
'국제분쟁 해결사' 서울 집결, 스포츠중재콘퍼런스 열린다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6.04.28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2일 서울 플라자호텔, 올림픽 중재 현황 등 논의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스포츠와 관련된 국제분쟁을 해결하는 전문가들이 서울에서 중재 이슈를 논의한다.

서울국제중재센터는 “다음달 2일 오전 9시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서울스포츠중재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콘퍼런스 주제는 △ 스포츠중재재판소(CAS) 절차와 국제스포츠 법 △ 올림픽 중재 현황과 실무적 쟁점 △ 스포츠 분쟁과 인권 △도핑방지 시스템 등이다.

윌리엄 스턴하이머 CAS 사무부총장, 마이클 레나드 국제스포츠중재위원회(ICAS) 부회장, 리처드 파운드 전 세계반도핑기구(WADA) 의장 등이 연사로 나선다.

▲ 서울스포츠중재콘퍼런스가 다음달 2일 플라자호텔에서 개최된다. 2014년 5월 CAS가 처리한 이용대, 김기정의 도핑테스트 위반 자격정지 관련 기자회견. [사진=스포츠Q DB]

영어 동시통역이 제공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석을 원하는 이는 성명, 이메일 주소, 소속, 직함을 기재해 이메일(rsvp@sidrc.org)로 보내면 된다.

CAS(Court of Arbitration for Sport)는 도핑, 오심, 계약 등 스포츠와 관련된 각종 국제분쟁을 해결하는 기구로 1984년 설립됐다. 매년 처리하는 사건만 300여건에 달한다.

행사를 함께 개최하는 서울국제중재센터는 법무부 산하 공익사단법인으로 중재전문 심리시설이다. 국제중재실무회는 관련 법·실무 연구와 교류를 맡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