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3 17:59 (금)
'결혼' 최원영·심이영 "2세 태명은 꿈이"
상태바
'결혼' 최원영·심이영 "2세 태명은 꿈이"
  • 이희승 기자
  • 승인 2014.02.28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이희승기자] 배우 심이영이 뱃속 아이의 태명이 '꿈'이라고 밝혔다.

최원영과 심이영은 28일 오후 3시30분 서울 코엑스 워커힐 그랜드볼룸에서 결혼식을 올리기에 앞서 기자회견을 하고 결혼 소감을 전했다.

심이영은 태명에 대해 “꿈이라고 지었다”면서 “자녀계획은 구체적으로 세우지 않았다. 우선 꿈이부터 잘 키워보자는 마음이다. 여러명 낳고 싶지만 먼저 오빠랑 더 얘기를 해봐야 한다"고 수줍게 말했다. 이에 최원영은 “나보다 와이프를 많이 닮았으면 좋겠다. 여러 가지 면에서 좋은 사람이다. 스스로는 철없는 아빠만 되지 말자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원영 심이영이 부부의 연을 맺었다[사진=뉴시스]

이날 오후 6시 주례 없이 진행되는 이날 결혼식 1부 사회는 배우 조진웅이, 2부 사회는 정겨운이 맡는다. 축가는 가수 이정과 팀이 각각 맡았다.

최원영 심이영 커플은 지난해 6월 종영한 MBC 드라마 '백년의 유산'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어 지난해 12월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했으며 현재 임신 5개월 째다.

 

ilove@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