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2 18:44 (화)
축구협회 ‘올해의 선수’ 에 손흥민·지소연 수상
상태바
축구협회 ‘올해의 선수’ 에 손흥민·지소연 수상
  • 권대순 기자
  • 승인 2014.01.2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3 대한축구협회 시상식...손흥민은 불참

[스포츠Q 권대순 기자] 손흥민(22·레버쿠젠)과 지소연(23·첼시)이 대한축구협회 선정 2013년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손흥민과 지소연은 2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2013 대한축구협회 시상식에서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손흥민은 2013~14시즌 분데스리가에서 전반기동안 7골을 기록, 팀 내 득점 2위에 오르는 등 순조로운 팀 적응을 하고 있다. 지난 여름 1000만 유로(148억원)의 이적료로 ‘차붐 신화’의 레버쿠젠으로 옮긴 손흥민은 국가 대표팀에서도 꾸준히 활약하며 브라질 행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리그 일정 상 시상식에 참가하지 못한 손흥민은 영상으로 소감을 전했다. 그는 “감사하다. K리그 선수들과 해외에서 뛰는 선수들 그리고 관계자들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며 “팬들고 여러분들이 있어서 받을 수 있는 상이다”라고 전했다.또 “2014년에도 대표팀과 소속팀에서 모두 열심히 할테니 많은 응원 부탁한다”고 말했다.

▲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으로부터 2013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지소연이 소감을 밝히고 있다. [사진=스포츠Q 이상민기자]

통산 세번째 수상에 성공한 지소연은  최근 한국 여자선수 최초로 잉글랜드 여자프로축구 첼시 레이디스 입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소연은 지난 시즌 일본 소속팀 고베 아이낙의 우승을 이끈 것은 물론 9골로 득점랭킹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연속 베스트 11에 뽑히기도 했다. 2011년 일본에 진출한 지소연은 소속팀 고베 아이낙의 3연패를 이끌었고, 이 기간 총 48경기 21골을 넣었다.

국가대표로서도 뛰어난 활약을 펼친 지소연은 “내가 잘해야 다른 한국 선수들도 올 수 있을 것같다. 한국에도 좋은 선수들이 많이 있다는 것을 알리고 싶다”며 첼시 입단 소감을 전했다.

iversoon@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