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큐)

상단여백
HOME 엔터테인먼트 방송
'2016 SBS 연기대상' 오연서, 우수연기상 수상에 "이하늬랑 커플상 받고 싶었는데 서운"
  • 김윤정 기자
  • 승인 2017.01.01 00:29 | 최종수정 2017.01.01 00:29:30
  • 댓글 0

[스포츠Q(큐) 김윤정 기자] ‘2016 SAF SBS 연기대상’에서 우수연기상을 수상한 오연서가 이하늬를 언급했다.

31일 오후 9시에 방송된 ‘2016 SAF SBS 연기대상’에서는 판타지 드라마 부문 우수연기상 시상이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판타지 드라마 부문 여자우수연기상 수상자로는 ‘돌아와요 아저씨’의 오연서가 선정됐다. 오연서 외에는 ‘푸른 바다의 전설’의 신혜선과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의 강한나 등이 후보에 올랐다. 

‘2016 SAF SBS 연기대상’ 오연서 [사진 = ‘2016 SAF SBS 연기대상’ 화면 캡처]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오연서는 한층 성숙해진 미모를 자랑했다. 그는 화이트 컬러의 상의와 블랙 컬러의 하의를 매치해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무대에 오른 오연서는 시상자로 나온 신세경에게 트로피를 건네 받았고, 이내 수상소감을 전하기 위해 무대 중앙 마이크 앞에 섰다.

오연서는 “남자를 연기해야 돼서 고민도 많고 체력적으로도 힘들 때가 많았다”며 드라마를 촬영하며 힘들었던 부분을 언급했다. 그러나 이내 드라마 스태프들과 함께한 배우들에게 그 공을 돌리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오연서는 수상 소감에서 “이하늬 언니와 베스트 커플 상을 받고 싶었는데 후보에도 없더라. 조금 서운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와 함께 오연서는 자신이 출연하는 2017년 방영 예정 드라마 홍보도 잊지 않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김윤정 기자  sportsqkyj@sportsq.co.kr

<저작권자 © 스포츠Q(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