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1 00:24 (금)
'진짜사나이' 헨리 효과…'런닝맨'까지 잡았다
상태바
'진짜사나이' 헨리 효과…'런닝맨'까지 잡았다
  • 이희승 기자
  • 승인 2014.03.0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이희승기자]  MBC 인기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 일요일밤에- 진짜 사나이'(이하 '진짜 사나이')가 시청률 경쟁에서 1위를 차지했다.

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일 오후 방송된 '진짜 사나이'는 15.5%의 전국 일일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방송 3사 주말 예능 프로그램 코너 중 가장 높은 시청률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12.9%),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12.9%)를 제친 결과다.

▲ 헨리가 부대원들과 천진난만하게 장난치는 모습[사진=MBC]
 이는 '진짜 사나이'의 새 멤버로 들어온 슈퍼주니어M의 헨리 효과를 톡톡히 본 것으로 분석된다. 중국계 캐나다인 헨리는 한국의 군대 문화에 대한 무지와 특유의 긍정적 마인드로 일명 '군대 무식자'라는 별칭을 받으며 사랑받고 있다.

지난 2일 방송에서도 과장된 모습으로 체조를 하다가 조교에게 다가가 포옹을 하고 볼에 뽀뽀하는 돌발행동으로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취침점호 시 어리바리한 행동으로 내무반원들이 얼차려를 받게 하는 원인을 제공한 뒤 전전긍긍해 연민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중계방송을 보며 천진난만하게 캐나다와 한국을 번갈아 응원, 주위 사람들을 당혹스럽게 하는 등 이색 행동 퍼레이드로 시청률 견인에 앞장서는 중이다.

MBC 방송관계자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헨리의 행동이 도리어 채널을 고정시키는 효과로 이어지고 있다"며 "군대를 갔다 온 남자들에게는 어이없음으로, 경험이 없는 이들에게는 귀엽고 신선한 매력으로 어필하는 것 같다”고 짚었다.

ilove@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