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큐)

상단여백
HOME 야구 프로야구
KIA타이거즈 야쿠르트에 석패, 서동욱-김주찬-이홍구 멀티히트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7.02.14 23:04 | 최종수정 2017.02.14 23:53:47
  • 댓글 0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KIA 타이거즈가 일본프로야구(NPB) 야쿠르트 스왈로스와 연습경기에서 아쉽게 졌다. 그럼에도 희망은 있었다. 여러 선수들이 멀티히트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KIA는 14일 일본 오키나와 우라소에 구장에서 벌어진 야쿠르트와 연습경기서 4-6으로 패했다.

비록 경기는 졌지만 이날 KIA는 멀티히트를 때린 선수가 세 명이나 됐다. 서동욱이 2타수 2안타, 김주찬이 2타수 2안타(2루타 1개) 1타점, 이홍구는 3타수 2안타 1타점을 각각 기록했다.

▲ 김주찬(왼쪽)이 14일 야쿠르트와 경기에서 자신이 친 타구를 바라보고 있다. [사진=KIA 타이거즈 인스타그램 캡처]

KIA는 3회초 2-1 역전에 성공하는 등 초반 흐름은 좋았지만 4-4에서 8회말 2점을 내줘 패배를 떠안고 말았다.

KIA 선발 김윤동은 2이닝 동안 11타자를 상대하며 3피안타 1탈삼진 2볼넷 1사구 1실점을 기록했다. 그 뒤에 나온 임기영은 2이닝 5피안타 2탈삼진 1볼넷 3실점(2자책), 심동섭은 2이닝 1피안타 무실점, 김현준은 2이닝 4피안타 2실점, 김종훈은 1이닝 1탈삼진 무실점을 찍었다.

야쿠르트 타선에서는 타니우치가 5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 니시우라가 4타수 2안타 1타점, 히야네가 2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에 보탬이 됐다.

마운드에선 선발 야마나카가 2이닝 2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지만 바로 다음으로 나온 콘도가 2이닝 6피안타 3탈삼진 3실점으로 다소 부진했다.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이세영 기자  syl015@sportsq.co.kr

<저작권자 © 스포츠Q(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