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8:22 (월)
'역적' 충원군, 송도환까지 가세한 악의 무리 형성! 더 악랄한 모습으로 돌아온다
상태바
'역적' 충원군, 송도환까지 가세한 악의 무리 형성! 더 악랄한 모습으로 돌아온다
  • 이희영 기자
  • 승인 2017.03.14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희영 기자] ‘역적’의 김정태가 서이숙의 도움으로 안내상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14일 오후 10시 방송될 MBC 월화드라마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극본 황진영‧연출 김진만 진창규)에서는 충원군(김정태 분)과 참봉부인(서이숙 분), 송도환(안내상)의 만남이 방송된다.

'역적'에서 충원군(김정태 분)이 참봉부인(서이숙 분)의 도움으로 송도환(안내상 분)을 만났다. [사진 =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제공 ]

이날 방송에서는 서이숙의 도움으로 김정태가 안내상을 만나 새로운 악의 무리를 형성한다. 안내상은 홍길동(윤균상 분)의 형 길현(심희섭 분)의 과거 시험을 도와준 스승이었기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역적’에서 김정태는 윤균상이 모든 것을 계획하고 자신을 역모죄와 엮은 것을 알게 돼 분노했다. 김정태와 달리 윤균상은 아모개(김상중 분)의 제안으로 익화리로 돌아갔고, 김상중에게 ‘떠들썩할 홍’이라는 성을 부여받았다.

앞으로 김정태는 ‘역적’에서 서이숙, 안내상의 힘을 업고 더 악랄하게 변할 전망이다. 특히 스승 안내상으로 인해 심희섭이 어떤 노선을 타게 될지도 중요한 포인트다. 이뿐만이 아니라 윤균상은 김정태의 몰락을 계획한 자였기 때문에, 김정태가 부활하게 된다면 또 다시 갈등하게 처할 것으로 보인다.

이대로 홍길동의 복수는 성공으로 끝날까? ‘역적’에서 윤균상의 함정에 빠져 역모로 몰린 김정태가 어떤 방법으로 윤균상 사단에게 복수를 하게 될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