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3 09:16 (금)
[핸드볼코리아리그] '거미손' 주희, 임오경의 서울시청 "SK 나와"
상태바
[핸드볼코리아리그] '거미손' 주희, 임오경의 서울시청 "SK 나와"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7.07.06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척시청 한 점차 꺾고 챔프전 안착, 2년 연속 우승 도전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임오경 감독이 이끄는 서울시청이 4년 연속 핸드볼코리아리그 챔피언결정전 무대를 밟는다.

서울시청은 6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017 SK핸드볼코리아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에서 주희의 신들린 선방을 앞세워 삼척시청을 23-22로 물리쳤다.

▲ 2017 SK핸드볼코리아리그 플레이오프 MVP 서울시청 골키퍼 주희. [사진=대한핸드볼협회 제공]

2014년부터 4년 연속 챔프전에 안착한 서울시청은 이로써 통산 2번째이자 2년 연속 정상을 노린다. 오는 8일 오후 2시 정규리그 1위 SK 슈가글라이더즈와 3전 2승제 챔프전을 시작한다.

초반 5-0으로 기선을 잡은 서울시청은 주포 권한나의 날카로운 공격과 수문장 주희의 세이브 행진으로 리드를 끝까지 지켰다. 주희는 15세이브, 방어율 40.54%로 경기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남자부 플레이오프 2차전은 7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개최된다. 1차전에서는 SK 호크스가 인천도시공사에 역전승을 거뒀다. 이기는 팀이 오는 9일부터 두산과 챔프전에서 격돌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