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3 21:19 (수)
[TV컷Q] '훈장 오순남' 한수연, 박시은·구본승 스캔들 내려다 구본승 아들까지 다치게 했다
상태바
[TV컷Q] '훈장 오순남' 한수연, 박시은·구본승 스캔들 내려다 구본승 아들까지 다치게 했다
  • 김윤정 기자
  • 승인 2017.07.13 0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윤정 기자] ‘훈장 오순남’의 구본승과 박시은이, 한수연과 갈수록 더욱 극한 대립관계를 형성하고 있다. 한수연은 자신의 이득을 위해 앞으로 더 많은 악행을 계획할 것으로 보인다.

13일 오전 방송된 MBC 아침드라마 ‘훈장 오순남’(기획 강대선·제작 이민수·연출 최은경 김용민·극본 최연걸)에서는 한수연(황세희 역)이 박시은(오순남 역)과 구본승(강두물 역)을 음해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MBC 아침드라마 ‘훈장 오순남’ 구본승, 박시은 [사진 = MBC 아침드라마 ‘훈장 오순남’ 화면 캡처]

이날 한수연이 박시은과 구본승이 연인관계라고 생각했다. 한수연은 박시은과 구본승의 스캔들을 낼 두 사람을 회사에서 쫓겨낼 계획이었다. 한수연은 차로 박시은과 구본승의 뒤를 쫓았고, 두 사람이 함께 있는 장면을 휴대폰 카메라에 담았다. 

한수연이 악행을 계획하고 있을 때, 구본승의 아들인 이로운(강세종 역)이 밖으로 나왔다. 이로운은 차 안에 있던 한수연이 구본승과 박시은의 사진을 보고 있는 것을 보고 그를 의심했다. 

한수연은 이로운을 쫓아내려 차 문을 열다가 그를 다치게 했다. 이로운은 바닥에 쓰러져 한수연을 노려봤고, 이때 구본승과 박시은이 집밖으로 나오면서 한수연을 발견하게 됐다. 

이로운이 한수연으로 인해 다치기까지 하면서, 구본승과 박시은은 한수연을 향한 경계심을 더욱 높일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한수연은 계속해서 악행을 이어가며 구본승과 박시은을 괴롭게 만들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한수연의, 구본승과 박시은의 사진 악용 여부에 대해서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만약 한수연이 사진을 이용해 구본승과 박시은을 곤경에 빠트린다면, 구본승과 박시은은 새로운 방법으로 위기를 해쳐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