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6 17:55 (목)
[LPGA] 지은희 8년 만에 우승, 한국 낭자 15승째
상태바
[LPGA] 지은희 8년 만에 우승, 한국 낭자 15승째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7.10.22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지은희(31·한화)가 부활을 알렸다. 8년 만에 정상에 올랐다.

지은희는 22일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스윙잉 스커츠 타이완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쳐 최종합계 17언더파 271타로 트로피를 품었다.

2009년 메이저 대회 US오픈 이후 8년 3개월 만에 맛보는 감격이다. 2008년 웨그먼스 LPGA 포함 개인 통산 3승째다. 나흘 연속 선두를 지킨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이다.

▲ 8년 만에 LPGA 투어 정상에 오른 지은희. [사진=AP/뉴시스]

2010년 스윙을 교정한 후 유독 우승과 인연이 없던 지은희는 2위에 6타나 앞서는 환상적인 퍼포먼스로 우승 상금 33만 달러(3억 7000만원)를 챙겼다.

이로써 한국 여자 골퍼들은 올해 도합 15승째를 거뒀다. 이는 2015년 기록과 타이다. 아직 대회가 4개나 더 남아 단일 시즌 최다승 경신이 유력해 보인다.

리디아 고(뉴질랜드, 11언더파 277타), 유소연(메디힐, 7언더파 281타)이 지은희의 뒤를 이었다. 신지은(한화)이 공동 9위에 자리했다. 박성현(KEB하나은행)은 공동 42위로 부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