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2 21:09 (월)
'전현직 국가대표 감독' 백성일-신경창, 미식축구 아카데미서 뭉친다
상태바
'전현직 국가대표 감독' 백성일-신경창, 미식축구 아카데미서 뭉친다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8.01.30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미식축구(풋볼) 선수들과 지도자가 선진 기술을 습득할 수 있는 장이 마련된다.

박민준 한국 미식축구 대표팀 GM은 스포츠Q에 "31일부터 새달 4일까지 닷새간 서울 신촌 연세대에서 ‘백스 미식축구 아카데미’가 열린다"고 밝혔다.   

연세대 이글스, 경북대 오렌지파이터스, 한국해양대 바이킹스와 희망 서울지역 대학팀까지 60~8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 왼쪽부터 백성일, 이바라키, 신경창 감독. [사진=대한미식축구협회 제공]

역대 한국 대표팀 지휘봉을 잡고 세계풋볼선수권대회에 나섰던 이바라키 카쓰지 일본 관서미식축구코치협회장, 백성일 전 감독과 신경창 현 감독이 뭉쳐 의미를 더한다.

캠프는 7대7 콘셉트를 오펜스·디펜스 강의, 자체청백전 등으로 진행된다.

허영구 현 대표팀 코치의 스트렝스 세미나, 특별 초빙한 도키코 신조의 영양강의, 한재익 서울미식축구협회 수석부회장이 주도하는 한일 지도자간 간담회도 마련돼 있다.  

대한미식축구협회 측은 “지난해 한일 풋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후 한국 미식축구의 발전을 위해 서울에서 캠프를 개최하기로 뜻을 모았다”며 “선수는 물론 지도자에게도 도움이 되는 커리큘럼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