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4 14:39 (월)
제1회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특별한 이유?
상태바
제1회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특별한 이유?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8.05.19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국내 최대 규모의 유소년 야구 축제인 ‘제1회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오는 5월 22일부터 6월 10일까지 서울 장충리틀야구장 등 총 4개 구장에서 개막한다. 주말과 공휴일을 이용해 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최하고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서울시 초등학교 9개 팀을 포함해 전국 106개 팀 1500여명이 참가하며 국내 대표 세탁 기업인 크린토피아가 후원한다.

 

▲ 제1회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5월 22일 개막한다.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제공]

 

이번 대회는 초등학교 3학년 이하의 ‘새싹리그’, 초등학교 4~5학년 ‘꿈나무리그’, 초등학교 6학년부터 중1 대상의 ‘유소년 리그 청룡·백호’, 중2~고3 대상의 ‘주니어리그’ 등 총 5개 리그로 세분화돼 진행된다.

특히 유소년 야구 사상 처음으로 메인리그인 유소년 리그 청룡에 제19회 LG 트윈스기 초등학교 야구대회에서 공동 우승을 차지한 서울 도곡초, 중대초 등 초등학교 야구팀이 함께 출전해 자웅을 겨룬다. 모든 경기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서울 성동구유소년야구단(김현우 감독)의 김승우(응봉초6)는 “승부를 떠나서 초등학교 야구팀에 있는 친구들과 경기를 할 수 있어서 정말 기쁘다. 앞으로도 리틀야구 팀까지 포함해 함께 대회에 참가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상근 대한유소년야구연맹 회장은 “이번 대회는 유소년 야구 역사상 처음으로 서로 문호를 개방해 전문팀인 초등학교 야구팀이 유소년 야구 대회에 출전하는 의미 있는 대회다. 야구를 좋아하는 어린이라면 실력과 상관없이 누구든지 함께 야구를 하는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며 “어린 선수들을 위해 이런 의미 있는 대회를 만들어주신 류창수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