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14:39 (금)
[WK리그] '5골 폭발' 인천현대제철, 적지서 보은상무 대파…서울시청·경주한수원 승리
상태바
[WK리그] '5골 폭발' 인천현대제철, 적지서 보은상무 대파…서울시청·경주한수원 승리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8.06.05 0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여자 실업축구 인천 현대제철이 적지에서 대승을 거뒀다.

현대제철은 4일 오후 충청북도 보은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보은 상무와 2018 WK리그 원정경기서 따이스와 장슬기의 멀티골에 힘입어 5-0으로 이겼다.

이로써 승점 3을 보탠 현대제철은 승점 25(8승 1무 1패)로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상무(승점 5)는 7위에 머물렀다.

 

▲ 현대제철이 상무를 5-0으로 꺾고 선두 자리를 지켰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현대제철은 전반 16분 따이스의 선제골로 분위기를 가져온 뒤 6분 뒤 장슬기, 40분 따이스의 골로 3-0 리드를 잡았다. 이대로 전반을 마친 현대제철은 후반 3분 장슬기의 골로 4-0을 만들었고, 35분 정설빈의 마무리 골로 대미를 장식했다.

서울시청과 경주 한수원도 나란히 승리를 챙겼다.

서울시청은 안방인 서울 효창종합운동장에서 신생팀 창녕 WFC를 3-1로 꺾었다. 승점 12를 확보한 서울시청은 6위에 자리했다. 창녕 WFC는 창단 첫 승의 기회를 다음으로 미뤘다. 10전 전패 승점 0으로 최하위다.

경주 한수원은 구미 스포츠토토와 원정경기서 2-0으로 이겼다. 경주 한수원(승점 19)은 3위, 구미 스포츠토토(승점 16)는 4위에 머물렀다.

수원 도시공사와 화천 KSPO는 난타전 끝에 3-3으로 비겼다. 수원 도시공사(승점 23)는 2위, 화천 KSPO(승점 12)는 5위에 자리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