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22:06 (금)
벌써 따져보는 경우의 수, 한국 축구 국가대표 향후 월드컵 F조 일정은?
상태바
벌써 따져보는 경우의 수, 한국 축구 국가대표 향후 월드컵 F조 일정은?
  • 안호근 기자
  • 승인 2018.06.1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벌써 경우의 수다. 아직 경기를 치르지도 않았는데 한국 축구 국가대표 일정과 결과에 따른 여러 가지 셈법에 대한 예상과 희망 등이 쏟아지고 있다.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한국의 16강 진출을 위해 그려놓은 청사진이 다소 어긋났기 때문이다. 18일(한국시간) 열린 F조 독일과 멕시코의 경기 결과 때문이다.

디펜딩 챔피언 독일은 멕시코에 0-1로 졌다. 이로 인해 한국 축구 국가대표 팀의 계획은 틀어졌다. 스웨덴을 ‘1승 제물’로 삼고 있는 한국으로선 독일이 3승을 거둬 조 1위를 확정하는 게 조 2위를 향한 시나리오에 더욱 부합했기 때문이다.

 

▲ 18일 스웨덴전을 앞두고 몸을 풀고 있는 한국 대표팀.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우선은 스웨덴을 이겨야 한다. 한국과 스웨덴은 이날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에서 격돌한다.

국제축구연맹(FIFA, 피파) 랭킹만 보더라도 한국을 제외하면 스웨덴이 최약체다. 1위 독일, 15위 멕시코, 24위에 스웨덴이 자리하고 있다. 한국은 57위.

물론 스웨덴은 결코 쉽지 않은 상대지만 그조차 잡지 못하면 3전 전패가 유력하다고 볼 수 있다. 하나 희망적인 점은 한국 축구 국가대표 팀이 이번 월드컵 일정을 앞두고 한참 동안 스웨덴전에 대비해 왔다는 것이다. 세트피스는 물론이고 선발 라인업에 대한 힌트 유출에도 극도로 조심하고 있다.

또 하나는 스웨덴이 최근 치른 4경기에서 2무 2패, 승리를 따내고 있지 못하다는 점이다. 수비가 취약한 한국에 스웨덴이 4경기 2골만 넣었다는 소식은 반가운 일이다.

스웨덴을 이긴다는 가정 하에 오는 24일 0시에 대결할 멕시코전의 승부가 중요해진다. 멕시코는 독일전 짜임새 있는 경기력을 펼쳤는데 한국으로서 승리를 기대하기 어려운 게 사실이다. 그러나 독일이 첫 경기부터 패함으로써 남은 2경기 전력을 다할 것을 생각하면 최소한 승점 1이라도 챙겨야 한다.

 

▲ 1차전 결과로 희비가 엇갈린 멕시코와 독일 선수들. [사진=AP/뉴시스]

 

이럴 경우 스웨덴의 3패 탈락이 유력해 진다. 다급해진 독일은 오는 24일 오전 3시 스웨덴전에 사력을 다할 것이다.

독일이 이날 멕시코에 지면서 상황이 복잡해졌다. 오는 27일 오후 11시 한국이 독일과 16강 진출을 두고 외나무다리 대결을 펼쳐야 할지도 모른다. 독일이 1승 1패를 기록한다는 가정 하에 한국이 1승 1무를 거두고 독일을 만난다면 무승부만 거둬도 16강에 오를 수 있다. 단 한국이 멕시코에 질 경우 독일 전에서 무승부 이상을 기록해야 한다. 무승부를 거둘 경우엔 골득실, 다득점 등을 따져 16강 진출팀을 가리게 된다.

10번째 월드컵에 진출한 한국은 늘 경우의 수를 따져왔다. 2승 1무, 조 1위로 16강에 올랐던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도 마지막 경기에 돌입하기 전까지는 머리를 굴려야 했다.

당시보다 전력이 많이 약화된 이번 대회 한국 축구 국가대표 팀의 16강 진출을 위해서는 남은 일정과 그 결과에 대해 끊임없이 경우의 수를 따져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건 이날 처음 만날 스웨덴을 보기 좋게 제압하는 것이다.

■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일정

△ 1차전(6/18)
- 0시 독일 0-1 멕시코(루즈니키), 오후 9시 스웨덴 VS 한국(니즈니노브고로드)
△ 2차전(6/24)
- 0시 한국 VS 멕시코(로스토브), 오전 3시 독일 VS 스웨덴(피시트)
△ 3차전(6/27)
- 오후 11시 한국 VS 독일(카잔아레나), 멕시코 VS 스웨덴(예카테린부르크)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