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큐)

상단여백
HOME 컬처Q 방송 플롯 읽기
[초점Q]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 임신 소식… '동상이몽2' 추자현·우효광 떠오르는 이유?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8.06.20 08:00 | 최종수정 2018.06.20 15:39:45
  • 댓글 0

[스포츠Q(큐) 이은혜 기자]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인 함소원 진화 부부가 임신 소식을 알렸다. 나이로 인해 자연 임신에 대한 걱정이 많았던 함소원은 초음파로 태아의 심장 소리를 들으며 눈물을 흘렸고, 진화는 나이답지 않은 성숙함으로 그의 곁을 지켰다. 이런 두 사람의 모습은 ‘동상이몽2’의 추자현 우효광 부부를 떠오르게 하며 더욱 많은 관심을 받았다.

19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아내의 맛’(연출 이국용, 신명선, 이자은, 임지훈)에서 함소원 진화 부부는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날 함소원 진화는 임신 사실을 알았던 날 있었던 일들에 대해 설명했고, VCR을 통해 산부인과 검진을 받으러 간 모습을 공개했다.

 

함소원 진화 [사진= '아내의 맛' 화면 캡처]
 

 

그동안 나이로 인해 자연 임신이 힘들지도 모른다는 이야기를 들어왔고, 만약을 대비해 난자를 얼려두기도 했던 함소원은 태아의 심장 소리를 들으며 눈물을 흘렸다. 그런 함소원을 지켜보던 ‘아내의 맛’ 출연진들도 함께 눈물을 보였다.

진화는 “좋은 아빠가 되겠다. 아내와 아이를 잘 보호해줘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아들이든 딸이든 상관없다. 건강하기만 했으면 좋겠다”라며 어린 나이임에도 든든한 예비 아빠로서의 모습을 보여주며 훈훈함을 더했다.

함소원과 진화 부부가 ‘아내의 맛’을 통해 임신 사실을 공개하며 ‘동상이몽2’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추자현 우효광 부부를 떠올리게 하기도 했다.

앞서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함께 출연한 관찰 예능 ‘동상이몽2’에서 임신 비하인드를 모두 공개했다. 또한 아이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을 뿐 아니라 임신 이후 달라진 일상을 공유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함소원 진화 [사진= '아내의 맛' 화면 캡처]

 

함소원-진화, 추자현-우효광 부부의 공통점은 또 있다. 두 부부 모두 한국인-중국인 커플이라는 점이다.

함소원의 남편 진화는 18살 연하의 중국인이다. 지난해 10월 열애 사실을 공개한 두 사람은 약 4개월 만인 지난 2월 한국과 중국 양국에서 혼인신고를 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정식 부부가 됐다.

추자현과 우효광은 2012년 중국 드라마 '마라 여친의 행복한 시절'에서 만나 인연을 맺었고, 2015년 9월 SNS 등을 통해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두 사람은 2017년 1월 정식 부부가 된 이후 SBS '동상이몽'을 통해 신혼 생활 공개 및 임신 소식을 전했다. 최근에는 득남 소식을 알렸다.

‘아내의 맛’을 통해 보다 친근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함소원 진화 부부가 ‘동상이몽2’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뒤를 잇는 ‘한중 대표 부부’로 자리 잡을 수 있을지 기대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이은혜 기자  lehy1116@sportsq.co.kr

<저작권자 © 스포츠Q(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내의 맛#함소원#진화#추자현#우효광#동상이몽2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