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9 15:43 (목)
[패션Q] 김가은, 유기견 돕는 '착한 화보'
상태바
[패션Q] 김가은, 유기견 돕는 '착한 화보'
  • 오소영 기자
  • 승인 2015.01.03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오소영 기자] 배우 김가은이 유기견을 돕기 위한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김가은은 잡지 '애니멀매거진'과 '강아지 대통령' 이웅종 교수가 진행하는 유기견 돕기 캠페인 '더 힐링(THE HEALING): 유기동물에게 다시 희망과 행복을 주세요' 화보를 촬영했다. 앞서 방송인 줄리안 퀸타르트, 배우 성민, 엄현경, 김동성 전 국가대표 선수 등이 이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현재 김가은은 보스턴테리어 종인 반려견 뭉찌를 키우고 있다. 평소 그녀는 자신의 SNS에 뭉찌와 노래하거나 장난치는 짧지만 재미있고 유쾌한 동영상과 사진을 게시하며 반려견에 대한 깊은 애정을 표현하고 있다.

▲ [사진=애니멀매거진 제공]
▲ [사진=애니멀매거진 제공]
▲ [사진=애니멀매거진 제공]
▲ [사진=애니멀매거진 제공]

김가은은 "야외촬영으로 지치고 피곤한 상태로 집에 들어가는 날이 있을 때면 뭉찌가 현관까지 달려 나와 애교를 부리고 옆에 조용히 와서 잠드는 등 사랑스러운 행동만 한다. 뭉찌 덕분에 유기견에 대한 보호 관찰과 관심이 커져가고 있는데, '더 힐링 프로젝트'에 참여하면서 관심이 더 높아졌다"며 "사람들이 반려견을 키울 때 단순한 호기심보다는 책임감을 가지면 좋겠다"고 전했다.

현재 김가은은 KBS 2TV 드라마 '일편단심 민들레'에서 민들레 역을 연기하고 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 그녀는 '일편단심 민들레'를 찍으면서 달라진 생활과 앞으로의 계획, 반려견 뭉찌를 만나게 된 이야기 등도 전했다.

김가은과 그녀의 반려견 뭉찌가 함께 찍은 화보는 '애니멀매거진' 1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ohso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