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03:59 (화)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서 시민 위한 참여형 예술 '규칙과 불규칙의 경계' 프로그램 진행
상태바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서 시민 위한 참여형 예술 '규칙과 불규칙의 경계' 프로그램 진행
  • 김혜원 기자
  • 승인 2018.08.17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국립현대미술관(MMCA)은 18일부터 과천관 교육공간 'MMCA_O(영)'에서 관객 참여형 프로그램 '규칙과 불규칙의 경계'를 진행한다.

■ 다양한 예술을 경험해 보는 참여형 문화예술 프로그램
■ 홈페이지 사전예약자 1회당 20명 선착순으로 참여 가능

 

[사진=국립현대미술관 제공]

 

과천관에서 진행되는 '규칙과 불규칙의 경계'는 참여자가 직접 MMCA 과천의 교육공간 ‘MMCA_◌(영)’을 알록달록, 다채로운 그래픽 패턴으로 꾸미고 시각예술가, 무용가와 함께 다양한 예술을 경험해 보는 참여형 문화예술 프로그램으로 연계 프로그램인 ‘불규칙한 놀이’와 ‘규칙과 불규칙의 움직임’도 진행된다.

그래픽 디자인을 이용해 작품 활동을 하는 ‘빠키(vakki)’ 작가와 현대무용 그룹 ‘콜렉티브 A’(Collective A)가 함께한다.  프로그램 기간 동안 MMCA_◌을 찾는 관람객은 작가가 만들어놓은 패턴에 컬러 스티커를 붙이거나 휴식을 취하는 등 자유롭게 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

 

[사진=국립현대미술관]

8월 25일(토)과 9월 1일(토) 15시에 진행되는 ‘불규칙한 놀이’는 빠키 작가와 함께 규칙적인 기하학적 패턴의 재료를 다양한 형태의 입체 모양 만들어보는 워크숍이다. 초등학생 이상 관람객을 대상으로 홈페이지 사전예약자 1회당 20명 선착순으로 참여 가능하며, 여석이 있을 시에는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9월 15일(토)과 16일(일)에 진행되는 ‘규칙과 불규칙의 움직임’은 빠키 작가가 만들어 놓은 기하학 도형 패턴으로 꾸며진 공간에서 현대무용 그룹 콜렉티브 A의 무용가 유수경, 송유경이 퍼포먼스를 진행하며 관람객이 무대에 직접 서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관람객은 공간을 채운 역동적인 패턴과 조형물, 음악, 무용이 만들어내는 특별한 무대에서 자신만의 몸짓으로 직접 예술가가 되어볼 수 있다. 참여는 현장 접수를 통해 가능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