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17:22 (수)
[초점Q] '나혼자산다' 쌈디, 헨리 이어 게스트에서 '무지개 멤버' 될까
상태바
[초점Q] '나혼자산다' 쌈디, 헨리 이어 게스트에서 '무지개 멤버' 될까
  • 김혜원 기자
  • 승인 2018.08.18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나혼자산다'의 쌈디가 '쌈무새'에 이어 '쌈바' 등 독보적인 캐릭터를 연출하며 시청자들에게 합격점을 받았다. 그간 '나혼자산다'에서 볼 수 없었던 캐릭터로 맹활약하면서 쌈디가 헨리의 뒤를 이어 단발성 게스트를 넘어 무지개 멤버가 될 수 있을지 이목이 모이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 출연 중인 쌈디는 프로그램의 상징이 된 여름 방학 특집에 동행했다. 쌈디는 특유의 천연덕스러운 말투와 남다른 예능감을 앞세워 쌈무새, 쌈바 등 캐릭터 부자에 등극했다.

 

[사진=MBC '나혼자산다' 화면 캡쳐]

 

'나혼자산다' 무지개 라이브를 통해 프로그램에 첫 출연한 쌈디가 첫 방송에서 활약한 뒤 재출연을 이어가면서, 시청자들 사이에선 쌈디의 무지개 멤버설이 이어지고 있다. 현재 무지개 활동 회원으로는 회장을 맡고 있는 전현무, 기안84, 박나래, 한혜진, 이시언, 헨리 총 6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외 '명예회원'으로는 김용건, 김태원, 이국주 등 프로그램의 초창기를 함께 한 출연자들과 김반장, 윤현민 등 비교적 최근까지 프로그램에 출연한 이들이 있다.

이 중에서도 윤현민의 경우 쌈디와 유사한 출연 양상을 보였다. 무지개 라이브를 통해 '나혼자산다'에 출연한 윤현민은 전직 프로야구 선수 출신 배우라는 독특한 이력과 반전 살림 실력으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사진=MBC '나혼자산다' 화면 캡쳐]

 

이후 수차례 '나혼자산다'에 반복 출연하며 영어천재 '브래드'라는 캐릭터를 얻은 윤현민은 '박나래의 여름 나래 학교'에 동행하는 등 '나혼자산다'의 반고정 멤버로 활약했다.

현재 쌈디는 헨리가 중국으로 촬영에 나서면서 공백이 생긴 '나혼자산다'에 연속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다. 박나래, 기안84 등과 관계성을 구축하며 '나혼자산다' 속 새로운 재미를 선사하고 있는다.

이와 함께 '나혼자산다'에 쌈디의 출연이 이어질 경우 현재 고정 멤버인 헨리의 출연 여부에도 눈길이 모이고 있다. 지난 4일 방송된 '나혼자산다'에서 처음 조우한 두 사람은 "사람은 둘인데 의자는 하나"라며 어색한 조우를 펼쳤다.

우스갯으로 시작된 두 사람의 의자 양보가 조크로 끝날 것인지 실제 프로그램 출연에도 영향을 끼칠 것인지 '나혼자산다'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