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21:08 (토)
[2018 아시안게임 축구 8강 일정-대진표] 베트남 새 역사 쓴 박항서, 시리아 잡으면 동메달도 꿈 아니다
상태바
[2018 아시안게임 축구 8강 일정-대진표] 베트남 새 역사 쓴 박항서, 시리아 잡으면 동메달도 꿈 아니다
  • 안호근 기자
  • 승인 2018.08.23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박항서의 베트남이 또다시 사고를 쳤다. 전후반 내내 침묵했지만 경기 막판 극적인 골로 베트남 축구사에 새로운 역사를 썼다.

베트남은 23일 인도네시아 자바 브카시 패트리어트 찬드라바가 스타디움에서 열린 바레인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16강전에서 후반 43분 응우옌 꽁 프엉의 결승골로 1-0으로 이겼다.

베트남은 2010년 광저우, 2014년 인천 대회 때 이뤄낸 최고성적 16강을 넘어 아시안게임 최초 8강 진출을 달성해냈다. 

 

▲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23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16강전에서 바레인을 꺾고 8강에 진출했다. [사진=연합뉴스]

 

베트남은 앞서 열린 16강 경기에서 팔레스타인을 1-0으로 제압한 시리아와 오는 27일 8강전을 치른다. 우승후보 우즈베키스탄을 상대해야 하는 한국과 달리 다소 약체를 만나 4강 진출에 이어 동메달까지도 노려볼 수 있는 베트남이다.

조심스레 베트남의 승리를 예상해 볼 수 있는 경기였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도 베트남은 102위로 바레인(113위)에 앞서 있었고 박항서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베트남은 무서운 상승세를 타고 있었기 때문이다.

지난해 베트남 축구와 연을 맺은 박항서 감독은 부임 후 6개월도 되지 않아 참가하게 된 지난 1월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에서 우즈벡을 상대로 연장 혈전을 치르며 준우승을 달성해내 베트남의 국민 영웅이 됐다.

조별리그에서 일본 등을 모두 꺾고 조 1위로 16강에 나선 베트남은 정작 뚜껑을 열자 고전했다. 전반은 우열을 가리기 힘든 박빙이었다.

 

▲ 아시안게임 축구 8강 대진표 및 일정. [사진=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 공식 페이스북 캡처]

 

베트남이 후반 들어 분위기를 뒤집었다. 전반 막판 바레인 공격수 아흐메드가 퇴장을 당했고 후반은 수적 우위 속에 시작하게 됐기 때문. 베트남은 후반 슛 8개를 날리며 바레인(4개)을 압도했다. 그리고 후반 43분 극적인 결승골이 터졌다. 베트남의 에이스 중 하나인 꽁 프엉이 극적인 골을 터뜨렸고 결국 베트남은 8강행 열차에 올랐다.

베트남 내에선 역대 최고 성적에 박항서 감독의 귀화설까지 흘러나오고 있는 상황.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의 파란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확신할 수 없다.

8강에서 시리아를 잡는다면 4강에선 한국-우즈벡의 승자와 격돌한다. 4강에서 패한다하더라도 3,4위전을 통해 동메달 획득도 가능하다. 베트남의 우선 타깃은 시리아다. 베트남은 지난 1월 AFC 챔피언십의 좋은 기억을 떠올리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