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3 21:33 (수)
호날두-실바 없는 포르투갈, 이탈리아 보누치-키엘리니 뚫을까 [UEFA 네이션스리그]
상태바
호날두-실바 없는 포르투갈, 이탈리아 보누치-키엘리니 뚫을까 [UEFA 네이션스리그]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8.09.10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유럽 챔피언 포르투갈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레알 마드리드) 없이 ‘빗장수비’ 이탈리아를 만난다.

국제축구연맹(FIFA, 피파)랭킹 7위 포르투갈은 11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 에스타디오 다 루즈에서 21위 이탈리아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그룹A 3조 1차전(스포티비 온, 스포티비 나우 생중계)을 치른다.

페르난도 산토스 포르투갈 감독은 이번 A매치 기간에 호날두를 소집하지 않았다. 스페인 라리가를 떠나 이탈리아 세리에A에서 적응 중인 호날두를 배려했다. 

 

▲ 포르투갈은 지난 7일 크로아티아와 평가전을 통해 전력을 점검했다. [사진=EPA/연합뉴스]

 

호날두 없는 포르투갈은 베르나르두 실바(맨체스터 시티)마저 잃는 악재와 싸워야 한다. 실바는 지난 7일 크로아티아와 평가전에 선발 출전, 사타구니에 이상을 느껴 하프타임 때 교체됐다. 맨체스터이브닝뉴스를 비롯한 매체는 10일 "실바가 이탈리아전에 출전하기 어렵다"고 내다봤다.

크로아티아를 상대로 1-1로 비기며 경쟁력을 확인했지만 올 시즌 맨시티에서 맹활약 중인 실바가 빠진다면 창끝이 다소 무뎌질 수 밖에 없다.

포르투갈은 유로 2016 챔피언이다. 유로 2020 예선 포트 배정과 플레이오프 진출권이 걸린 네이션스리그를 시작으로 타이틀 방어를 위한 긴 여정에 돌입한다. 

 

▲ 키엘리니(등번호 3)는 폴란드와 1차전에 이어 포르투갈과 2차전에도 선발로 나서 수비를 지킬 전망이다. [사진=AP/연합뉴스]

 

이탈리아는 지난 8일 안방에서 치른 폴란드와 3조 1차전에서 1-1로 비겼다. 전반 40분 폴란드 피오르트 지엘린스키(나폴리)에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갔지만 조르지뉴(첼시)가 후반 33분 페널티킥 동점골을 넣어 체면을 지켰다. 

이탈리아는 지난 5월 사우디아라비아와 평가전에서 2-1로 승리한 뒤 3경기 째 승리가 없다. 유럽지역 예선 플레이오프에서 스웨덴에 탈락하며 2018 러시아 월드컵 무대를 밟지 못한 이탈리아는 네이션스리그와 유럽축구선수권(유로)을 통해 명가 재건을 노린다.

축구통계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레오나르도 보누치-지오르지오 키엘리니(이상 유벤투스) 센터백 듀오를 스타팅 멤버로 예상했다. 최근 5경기 모두 실점했지만 전통적으로 수비가 탄탄한 이탈리아를 호날두, 실바 없는 포르투갈이 어떻게 뚫어내느냐가 관전 포인트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