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2 18:44 (화)
[SQ종합] 한국보이스야구연맹 추계대회 폐막, 연령별 우승팀 및 개인 수상자는?
상태바
[SQ종합] 한국보이스야구연맹 추계대회 폐막, 연령별 우승팀 및 개인 수상자는?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8.10.29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2018 한국보이스야구연맹 추계야구대회가 28일 경기도 양주 백석생활체육공원 리틀야구장에서 막을 내렸다.

이로써 사단법인 한국보이스야구연맹은 올해 비상교육기 보이스야구대회를 시작으로 이번 대회까지 5개 대회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얼마 전 홈페이지를 개설한 한국보이스야구연맹은 내년 충북 보은군에서 열릴 국제대회를 준비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보이스야구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 상을 받은 송중 레인져스 야구단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보이스야구연맹 제공]

 

한국보이스야구연맹이 주최와 주관을 맡아 진행한 이번 대회는 총 20여 개 팀이 참가해 4개 리그(U-10, U-11, U-12, U-13)로 나뉘어 주말을 이용해 2주간 열전을 벌였다.

특히 이번 대회는 송중초등학교 스포츠클럽 야구팀(감독 서인석)이 새롭게 참가해 관심을 모았다.

대회는 별도의 결승전 없이 각 리그의 풀리그 성적으로 우승, 준우승팀이 가려졌다.

10세 이하(U-10) 리그에서는 이번 대회에 처음으로 출전한 송중 레인져스 야구단(송중초 스포츠클럽 야구팀)이 우승을, 시흥 레이더스 야구단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U-10 리그 개인상 부문에서는 송중 레인져스의 홍서준과 유동욱이 각각 우수 투수상과 우수 타자상을 수상했다.

U-11 리그에서는 양주 키즈 보이스 야구단(감독 서경환)이 우승을, 노원구 보이스 야구단이 준우승의 성적을 거뒀다. 양주 키즈 보이스의 김준형은 우수 투수상과 우수 타자상을 모두 휩쓰는 영광을 누렸다.

양주 키즈 보이스는 U-12 리그에서도 패권을 차지했고, U-12 리그 준우승은 송중 레인져스에 돌아갔다.

양주 키즈 보이스의 박이든이 우수 투수상을 수상했고, 우수 타자상은 시흥 레이더스의 박시현에게 돌아갔다.

U-13 리그에서는 노원구 보이스(감독 강윤중)가 챔피언에 올랐고, 양주 키즈 보이스가 준우승의 성적으로 대회를 마쳤다.

노원구 보이스의 홍우주가 우수 투수상을, 강서 보이스 야구단의 이동규가 우수 타자상을 각각 수상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