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6 18:31 (월)
'제17회 회장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3일 개막, 160개팀 2000명 참가
상태바
'제17회 회장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3일 개막, 160개팀 2000명 참가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8.11.0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국내 최대 규모의 유소년야구 축제인 ‘제17회 대한유소년야구연맹 회장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오는 3일 서울 장충어린이야구장 등 총 3개 구장에서 동시에 개막한다. 이달 28일까지 주말을 이용해 4주간 열린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올해가 17회째다. 전국 160개 팀에서 2000여명이 참가하며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크린토피아, 스톰, 핀스포츠가 후원한다.

 

▲ 제17회 대한유소년야구연맹 회장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오는 3일 열린다.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제공]

 

이번 대회는 초등학교 3학년 이하의 ‘새싹리그’, 초등학교 4~5학년 ‘꿈나무리그 청룡, 백호’, 초등학교 6학년부터 중1 대상의 ‘유소년리그 청룡, 백호’, 중2~고3 대상의 ‘주니어리그’ 등 총 6개 리그로 연령별, 실력별로 세분화돼 토너먼트로 진행 후 리그별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유소년야구 대회를 가족과 함께하는 야구 축제로 만들기 위해 열리는 학부모 대상의 파파스리그에 총 12개팀 200여명의 학부모도 참가해 자웅을 겨룬다.

이상근 대한유소년야구연맹 회장은 “이번 대회는 사상 최대인 160개팀이 참가해 전국 유소년야구 저변 확대에 가장 큰 기여를 한 의미 있는 대회다. 이번 대회에 참가했던 선수가 프로에 지명되는 경사를 맞이했다”며 “앞으로도 공부하는 야구, 생활 속의 야구를 지향하는 선진형 유소년야구를 목표로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