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1 11:14 (금)
[오늘날씨] 다시 찾아온 추위...기상청 "대구·부산·광주·제주 등 비소식, 외출 시 우산·미세먼지 마스크 필수"
상태바
[오늘날씨] 다시 찾아온 추위...기상청 "대구·부산·광주·제주 등 비소식, 외출 시 우산·미세먼지 마스크 필수"
  • 김혜원 기자
  • 승인 2018.11.16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금요일인 오늘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구름이 많고 대구, 부산, 광주, 제주 등 일부지역에서 비소식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일부 지역이 '한때나쁨' 수치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16일 기상청 일기예보에 따르면 금요일인 오늘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온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중부지방에 많은 양의 구름이 낄 것으로 보인다.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제주도남쪽해상은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흐리고 산발적 비소식이 들려오겠다.

 

11월 16일 오늘날씨 [사진=네이버 기상정보 화면캡쳐]

 

기상청 동네예보에 따르면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6도 △대전 6도 △청주 6도 △춘천 3도 △강릉 9도 △대구 6도 △광주 9도 △전주 8도 △부산 11도 △제주 13도의 분포를 보이겠으며, 낮부터 북서쪽의 찬공기가 유입됨에 따라 추위가 이어지겠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1도 △대전 13도 △청주 14도 △춘천 11도 △강릉 15도 △대구 14도 △광주 13도 △전주 13도 △부산 16도 △제주 17도 로 일교차가 크지 않으나, 내륙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중부내륙과 남부산지는 얼음이 어는 등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강한 바람이 동반되면서 체감 온도는 더욱 낮아질 전망이다.

2019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끝난 뒤 학생들의 나들이가 많아지는 금요일이지만, 대기질은 여전히 좋지 않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강원권·충청권·광주·전북·대구·경북 지역에서 '나쁨'수준을 보이겠으며, 그 밖의 권역은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내륙에 대기 정체가 계속되면서, 서쪽 지역에서 대기 정체로 미세먼지가 축적되고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면서 수도권·충청·호남·경북 지방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게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이날 오전에는 내륙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겠으니, 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당분간 내륙을 중심으로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외출 시 옷차림과 미세먼지 마스크 착용에 유의하는 것이 좋다. 서울날씨, 강릉날씨, 대전날씨, 부산날씨, 청주날씨, 제주날씨, 대구날씨, 광주날씨, 인천날씨, 순천날씨 등 각지역별 상세 기온을 확인하고자 한다면 기상청 홈페이지 '날씨누리'나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