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1 19:58 (화)
'타율 0.514' 청주고 최정원, 2018 이영민 타격상 영예
상태바
'타율 0.514' 청주고 최정원, 2018 이영민 타격상 영예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8.12.05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청주고 최정원이 2018년도 ‘이영민 타격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는 지난달 30일 스포츠공정위원회 회의를 개최해 이영민 타격상 수상자를 비롯해 각 부문별 수상자를 선정했다.

최정원은 올해 고교야구 주말리그와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뛰어난 타격 실력을 발휘했다. 20경기에서 95타석을 소화하며 타율 0.514(72타수 37안타)를 찍었다. 이에 이영민 타격상을 품게 됐다.

이영민 타격상은 협회가 주최한 고교야구 주말리그 및 전국대회, 전국체육대회에서 15경기 이상, 60타석 이상자 중 최고 타율을 기록한 선수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 청주고 최정원. [사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제공]

 

‘김일배 지도자상’에는 2016년부터 대구고 감독을 맡아 소속팀을 전국대회(제46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제52회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2관왕으로 이끈 손경호 감독이 선정됐다.

아울러 초등·중학·고교·대학·소프트볼 선수 중 올해 뛰어난 기량을 발휘한 선수와 리틀연맹, 여자연맹에서 심사해 추천한 선수들을 ‘우수선수상’ 수상자로, 시·도 협회에 장기간 봉직하며 지역 야구/소프트볼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제주특별자치도야구소프트볼협회 김동후 부회장, 광주광역시야구소프트볼협회 박병석 전무이사, 안산시야구소프트볼협회 윤성필 회장과 투철한 교육 신념과 사명감을 갖고 성실한 자세로 학생선수 교육에 모범이 된 광주송정동초 박태범 감독을 ‘공로상’ 수상자로 각각 선정했다.

또한 2019년 18세 이하(U-18)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 유치에 공헌한 기장군 김종천 문화관광과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할 예정이다.

각 부문별 수상자에 대해서는 오는 17일 오후 6시 서울 더케이호텔 2층 그랜드볼룸 B홀에서 개최되는 ‘2018 야구·소프트볼인의 밤’ 행사에서 시상할 계획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