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5 22:52 (화)
[MLB] '수호신' 리베라 명예의 전당 입성, 사상 첫 만장일치
상태바
[MLB] '수호신' 리베라 명예의 전당 입성, 사상 첫 만장일치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1.2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영원한 뉴욕 양키스의 마무리 투수 ‘수호신' 마리아노 리베라(50·파나마)가 사상 최초로 득표율 100% 기록을 세우며 미국프로야구(MLB) 명예의 전당에 입성한다.

23일(한국시간) 공개된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의 2019년 명예의 전당 투표 결과에 따르면 리베라는 투표인단 425명으로부터 모두 선택받아 만장일치로 뉴욕주 쿠퍼스타운에 있는 명예의 전당에 입회하게 됐다.

BBWAA 명예의 전당 투표에서 만장일치가 나온 건 83년 만에 최초다.

 

▲ 마리아노 리베라가 사상 처음으로 만장일치로 MLB 명예의 전당에 입회한다. [사진=AP/연합뉴스]

 

리베라와 함께 투수 로이 할러데이, 마이크 무시나, 지명타자 에드가 마르티네스까지 총 4명이 올해 명예의 전당 입회의 영예를 안았다.

이들은 모두 명예의 전당 입회 기준인 득표율 75%를 넘겼다. 마르티네스는 BBWAA 투표에서 최초로 뽑힌 지명타자 입회자라는 새 기록을 세웠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