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1 19:58 (화)
테니스 간판 정현 부상 딜레마, 다음 경기 출전 일정은?
상태바
테니스 간판 정현 부상 딜레마, 다음 경기 출전 일정은?
  • 안호근 기자
  • 승인 2019.02.18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1년 전 메이저 대회인 호주 오픈에서 4강 신화를 이룩했던 정현(23·한국체대)이 이후 계속되는 부상으로 고전하고 있다. 남자프로테니스(ATP) 랭킹도 완연한 하락세다.

정현은 프랑스 마르세유에서 열리고 있는 ATP 투어 오픈 13 프로방스(총상금 66만8485유로)에 허리 통증으로 인해 불참한다.

올 시즌 4개 대회에 출전해 1월 호주 오픈에서만 2회전에 오른 정현은 나머지 3개 투어 대회에서는 모두 첫 경기에서 곧바로 탈락하며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 정현이 허리 부상으로 인해 ATP 투어 오픈 13 프로방스(총상금 66만8485유로)에 허리 통증으로 인해 불참한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이번 대회 1회전에선 예선 통과 선수와 만나게 돼 2라운드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하는 듯 했으나 몸 상태가 좋지 않아 대회 출전을 포기했다.

지난해를 58위로 시작했던 정현은 호주 오픈 4강과 이후 꾸준히 상승세를 타며 개인 최고인 19위까지 급격히 순위를 끌어올렸었다. 다소 하락세를 타기는 했어도 지난해도 25위로 마감했다.

그러나 지난해 호주 오픈에서 얻었던 랭킹 포인트 720점이 빠지고 이번엔 45점만을 추가하는데 그쳐 25위에서 무려 50위까지 단숨에 밀려났다. 잦은 부상과 부진이 이어지자 여기서 2계단 더 떨어졌고 18일 발표된 랭킹에선 53위가 됐다.

정현은 이달 말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두바이에서 열리는 ATP 투어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에 나설 계획이었다. 그러나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이마저 확신할 수 없는 상황이 됐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