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03:59 (화)
[스몰톡Q] 영화 '돈' 류준열, 캐릭터 몰입 위한 노력은? "진짜 현찰 구해 책상에 두고 보기도"
상태바
[스몰톡Q] 영화 '돈' 류준열, 캐릭터 몰입 위한 노력은? "진짜 현찰 구해 책상에 두고 보기도"
  • 주한별 기자
  • 승인 2019.03.06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주한별 기자] 영화 '돈'에서 주연 조일현 역을 맡은 류준열이 영화에서 캐릭터에 몰입하기 위해 남다른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6일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진행된 영화 '돈' 언론배급시사회 기자간담회에서는 주연 조일현 역을 맡은 류준열의 '돈'에 대한 생각이 전해졌다. 류준열은 "저는 현찰을 잘 쓰는 편은 아닌데, 현찰을 구해와서 책상에 가만히 두고 들여다봤다"며 '돈'의 연기를 위해 남다른 고민을 했다고 전했다.

 

배우 류준열 [사진 = 스포츠Q 손힘찬 기자]

 

류준열은 "저도 돈이 없다가 많았다가, 또 부족했다가 넘쳤다가 아쉬웠다가 그런다. 그래서 조일현이라는 인물과 대화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돈'이라는 주제와 인간의 욕망을 다룬 영화 '돈'을 찍으면서 류준열은 돈에 대한 다양한 생각을 말했다. 류준열은 "돈이라고 하는 것에 대해 여러 깨달음을 주는 좋은 시간이었다. 돈에 휘둘리기보다 내가 돈을 들고 휘둘렀음 좋겠다. 내 삶이 돈의 방향에 이끌리지 않고 인간 류준열로 돈을 컨트롤 할 수 있었으면 싶다. 관객 분들도 이런 점을 함께 공감하고 느꼈음 좋겠다"고 설명했다.

영화 '돈'은 여의도 증권가를 배경으로 '돈'에 얽힌 캐릭터들의 욕망을 다룬 영화다. 배우 류준열, 유지태, 조우진이 주연을 맡았고 박누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돈'은 오는 3월 20일 개봉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