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7 09:43 (화)
손흥민 골, 역시 '옐로킬러'! 이승우-이강인-백승호 기회 얻을까? [대한민국 콜롬비아]
상태바
손흥민 골, 역시 '옐로킬러'! 이승우-이강인-백승호 기회 얻을까? [대한민국 콜롬비아]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3.26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컵경기장=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한국-콜롬비아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이 맞나 싶다. 한국 축구가 아시안컵 8강 탈락 충격을 완전히 털어냈다. 노랑 유니폼을 입은 상대에게 강한 손흥민의 골로 남미의 강호 콜롬비아를 리드하고 있다. 벤치에서 대기하고 있는 '월드클래스' 하메스 로드리게스-라다멜 팔카오의 후반 교체 투입이 예상된다. 

한국 축구 대표팀이 26일 서울(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에서 콜롬비아에 손흥민의 선제골로 1-0 앞서 있다.

볼리비아전을 지배했던 한국은 손흥민이 골맛을 보는 등 국제축구연맹(FIFA, 피파)랭킹 12위의 강호 콜롬비아를 상대로도 자신감 넘치는 플레이로 6만 관중의 함성을 이끌어냈다. 

 

▲ 한국 축구 대표팀이 손흥민의 선제골로 콜롬비아를 1-0으로 리드하고 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초반부터 손흥민을 중심으로 한국은 자신감이 넘쳤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예고한 대로 강팀을 상대로도 4-1-3-2 전형으로 후방 빌드업부터 시작하는 공격적인 축구를 구사했다.

전반 8분 역습과정에서 이재성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다시 중앙으로 파고들며 오른발 강력한 슛으로 골문을 노렸다.

전반 19분 만에 손흥민이 선제골을 뽑아냈다. 황인범이 커트한 공을 페널티박스 앞 황의조에게 내줬다. 황의조는 침투하는 손흥민에게 패스를 넣었고 손흥민의 강력한 오른발 슛이 콜롬비아 골키퍼 이반 마우리시오 손에 맞고 골이 됐다.

손흥민이 독일전 이후 9개월 만이자 '벤투호'에서 9번째 나선 경기 만에 넣은 골이다. 

전반 20분에는 손흥민이 페널티박스 안 오른쪽에서 오른발로 시도한 슛이 골대에 맞고 말았다.

전반 중반부터는 콜롬비아가 경기를 주도했다. 전반 24분 루이즈 페르난도가 페널티박스 안에서 시도한 하프발리슛이 높이 떴다. 37분에는 윌리엄 호세가 오른쪽에서 넘어온 공을 왼발로 슛했고 골키퍼 조현우가 쳐냈다.

후반 막판 소강 상태를 보인 경기는 전반은 한국의 1-0 리드로 마무리됐다.

손흥민의 골이 결승골이 되길 바라지 않을 콜롬비아가 후반 좀 더 공격적으로 나설 전망인 가운데 한국에선 벤치에 앉아있는 '라리가 듀오' 이강인과 백승호가 교체 투입될지 시선이 쏠린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