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22:48 (일)
[류현진 중계] 투구수 절약+희생번트 성공, 예감이 좋다!
상태바
[류현진 중계] 투구수 절약+희생번트 성공, 예감이 좋다!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9.03.29 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류현진(32·LA 다저스)이 2회 투구수를 아꼈다. 타자 류현진은 희생번트를 성공했다.

류현진은 2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2019 메이저리그(MLB) 공식 개막전 2회초를 12구로 끝냈다.

1회를 삼진 3개로 마치긴 했으나 22개를 던져 공 개수를 줄일 필요가 있었다. 류현진은 크리스티안 워커, 케텔 마르테, 닉 아메드를 전부 유격수 땅볼로 가볍게 처리했다.

 

▲ 2019 LA 다저스의 개막전 선발 류현진. [사진=AP/뉴시스]

 

지난 시즌을 부상(팔꿈치, 골반 수술)으로 일찌감치 마감했던 유격수 코리 시거는 깔끔한 포구와 송구로 류현진 도우미로 떠올랐다. 공격에서도 1회말 무사 2루 볼넷으로 다리를 놓았던 시거다.

LA 다저스 타선은 앞선 공격에선 작 피더슨의 2루타, 시거의 볼넷에 이은 저스틴 터너와 맥스 먼시의 땅볼로 선취점을 뽑았다. 2회말 2사 2루에선 피더슨이 투런홈런을 날려 3-0으로 달아났다.

9번타자이기도 한 류현진은 2회말 1사 1루에선 보내기 번트를 댔다. 허구연 MBC 해설위원이 “방향과 강도가 절묘했다”고 극찬할 정도로 깔끔했다.

메이저리그(MLB) 류현진 중계는 지상파 MBC, 케이블 MBC스포츠플러스(MBC Sports+, 엠스플)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MBC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MBC 온에어로 시청하는 방법도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