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4 19:30 (일)
류현진 "견고했다" 현지극찬, 하이라이트 영상까지?
상태바
류현진 "견고했다" 현지극찬, 하이라이트 영상까지?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4.03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류현진 방어율=2.08.

류현진(32·LA 다저스)이 또 다시 기쁜 소식을 들려줬다. 3일 오후 4시 현재 국내 양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차트는 ‘류현진’과 ‘류현진 방어율’이 장악했다. 류현진이 클레이튼 커쇼 대신 LA 다저스 1선발로서 또 다신 눈부신 피칭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현지 매체들도 칭찬일색이다. MLB닷컴은 “류현진이 올 시즌 2경기에서 볼넷 없이 삼진 13개를 잡아내며 2승째 올렸다”고 했다. 

 

▲ LA 다저스 류현진(사진)이 3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서 7이닝 6피안타 5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투수가 됐다. 방어율 2.08을 기록했다. [사진=LA 다저스 공식 트위터 캡처] 

 

류현진은 3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홈경기에서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7이닝 6피안타 5탈삼진 2실점으로 막았다. 시즌 평균자책점(방어율)은 2.08을 기록 중이다.

류현진이 마운드에서 내려간 이후 LA 다저스가 6-5로 승리하면서 류현진은 승리투수가 됐다. 그는 지난달 29일 개막전에선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를 상대로 6이닝 4피안타(1피홈런) 8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두 번째 등판 이후 류현진 방어율은 1.50에서 2.08로 소폭 상승했지만 2연승을 달성하며 올 시즌 목표인 ‘부상 없이 20승’을 향한 순항을 시작했다. 안방에서 47이닝 연속 무볼넷을 기록 중인 점 역시 올 시즌 전망을 밝게 한다.

미국 방송 CBS도 “개막 후 2경기에서 2승을 거둔 류현진, 방어율 2.08 이닝당출루허용률(WHIP) 0.77 13탈삼진을 기록하며 올 시즌을 예사롭지 않게 시작했다”고 했고, LA지역지 LA타임스도 “류현진이 개막전에 이어 또 한 번 호투를 보여줬다”고 전했다.

LA 다저스 구단 공식 트위터도 류현진을 칭찬했다. “류현진은 7이닝 동안 견고했다”며 피칭 하이라이트 영상을 게재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