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큐)

상단여백
HOME 축구 해외축구
[토트넘-맨시티 라인업] 케인 부상에 'SON톱', 챔피언스리그(챔스) 4강 대진표 이름 올릴까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4.18 03:01 | 최종수정 2019.04.18 03:16:56
  • 댓글 0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토트넘 vs 맨시티. 토트넘 맨시티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챔스, UCL) 8강 2차전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토트넘 맨시티 1차전 결승골의 주인공 손흥민은 케인이 부상으로 빠진 상황에서 톱으로 출격한다.

토트넘 맨시티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스포티비, 스포티비2·나우, 네이버 생중계)은 1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시작된다.

토트넘 맨시티 경기에서 손흥민은 최전방 공격수로 시작한다. 에릭센, 루카스 모우라, 알리가 공격을 지원하고 시소코, 완야마가 중원을 지킨다. 포백은 왼쪽부터 로즈, 베르통헌, 알더베이럴트, 트리피어고 골키퍼는 변함 없이 요리스다.

 

▲ 손흥민은 토트넘 공격 최선봉에 선다. [사진=UEFA 챔피언스리그 공식 홈페이지 캡처]

 

이에 맞서는 맨시티는 4-3-3 포메이션이다. 스털링-아구에로-베르나르두 실바 스리톱에 다비드 실바, 권도간, 케빈 데 브라위너의 공격적인 중원 구성이다. 멘디, 라포르테, 콤파니, 워커가 포백을 이루고 골키퍼 장갑은 에데르송이 낀다.

토트넘 원정에서 득점 없이 진 맨시티는 챔피언스리그 4강 대진표에 이름을 올리기 위해선 토트넘 맨시티 2차전에서 최소 1골 이상 필요하다. 올 시즌 맨시티는 홈에서 치른 26경기에서 모두 득점했다.

맨시티가 안방에서 골을 넣지 못하는 승부를 벌일 것이라 예상하기는 어려운 만큼 토트넘에 실점할지가 관건이다. 실점한다면 언제 하느냐 역시 승부를 좌우할 공산이 크다.

토트넘 맨시티 1차전에선 손흥민의 결승골로 토트넘이 1-0 승리를 거뒀다. 안방에서 실점하지 않은 토트넘으로선 1골만 뽑아내도 맨시티의 부담을 가중시킬 수 있다. 토트넘 맨시티 2차전에서 1골이라도 넣는다면 맨시티는 3골이 필요해진다. 

리그에서 5경기(1무 4패) 동안 부진했던 토트넘은 새 구장 개장 이후 안방에서 3연승을 달리며 기세를 올렸다. 토트넘 맨시티 1차전에선 케인 부상 이후 손흥민이 해결사로 나섰고, 주말 열린 허더즈필드전에선 루카스 모우라가 해트트릭을 작렬하며 영웅으로 등극했다.

맨시티에선 리그 득점 1위(19골)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리그에서 17골 9도움, 챔피언스리그에서 3골 2도움을 기록 중인 라힘 스털링을 주목해야 한다.

토트넘 맨시티 2차전에서도 손흥민의 토트넘이 웃으며 사상 첫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의 새역사를 쓸 수 있을까. 토트넘 맨시티 3연전 중 그 운명의 두 번째 경기가 킥오프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김의겸 기자  sportsq@sportsq.co.kr

<저작권자 © 스포츠Q(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의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