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9:56 (금)
방탄소년단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2관왕, 꿈인가 생시인가?
상태바
방탄소년단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2관왕, 꿈인가 생시인가?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5.0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2관왕!'

방탄소년단(BTS)이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2관왕에 오르는 기쁨을 맛봤다.

2일 오전(한국 시간) 미국 라스베가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방탄소년단은 톱소셜 아티스트와 톱 듀오 그룹 부문까지 2관왕에 오르며 전 세계를 놀라게 했다.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2관왕 [사진 =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송 화면 캡처]

 

톱소셜 아티스트에 이어 본상인 톱 듀오 그룹 부문에서 방탄소년단 수상이 확정되자 리더 RM은 "아미 감사하다. 빌보드에도 감사하다. 아직까지 이 무대에, 훌륭한 무대에 좋은 아티스트들과 함께 섰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며 "하지만 우리는 6년 전과 같은 소년들이다. 이렇게 우리가 수상할 수 있었던 건 아미 덕분이다. 계속 함께 꿈을 꿉시다. 모두 사랑합니다"라며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대중음악 평론가 강명석은 "이날이 생전에 올까 싶었는데 진짜로 왔다. 이 상을 받은 건 의미가 남다르다. 수상 결과와 상관없이 이미 많은 걸 바꾸고 보여준 팀이다"라며 "이미 방탄소년단이 보여준 걸 빌보드가 따라오는 형국이다. BTS는 보이밴드에 속하면서도 아시아 지역이다. 미국에 강제진출하며 이제 본격적인 프로모션 중이다. 이런 상황에서 이들의 방식을 고수하면서 상을 탔다는 거 자체가 전 세계 음악 산업에 던지는 의미가 크다"라고 평가했다.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생중계는 방송인 오상진이 진행하며 지난해에 이어 이번에도 대중 음악평론가 강명석과 방송인 안현모가 해설과 통역을 맡았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미국 유명 여성 싱어송라이터 할시와 함께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는 최근 가장 핫한 래퍼로 자리매김한 카디비가 18개 부문에 후보로 이름을 올리며 최다 노미네이션을 기록하기도 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