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2 17:31 (월)
김연경 '아...' 엑자시바시 준우승 [터키여자배구리그 챔피언결정전]
상태바
김연경 '아...' 엑자시바시 준우승 [터키여자배구리그 챔피언결정전]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9.05.06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여제’ 김연경(31)도 큰 경기에서 부진할 때가 있다. 엑자시바시가 준우승으로 시즌을 마감했다.

김연경은 5일 밤(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 부르한 페렉에서 열린 바키프방크와 2018~2019 터키여자배구리그 챔피언결정 최종 5차전에서 8점에 그쳤다. 엑자시바시는 세트스코어 0-3(17-25 18-25 21-25)으로 완패했다.

 

▲ 엑자시바시 김연경. [사진=엑자시바시 공식 홈페이지 캡처]

 

4차전에서 공격 16점, 서브와 블로킹으로 각 1점씩 등 18점을 올려 벼랑 끝에 몰린 팀을 구했던 김연경은 이날은 잦은 범실로 고개를 숙였다. 1세트 초반 공격이 세 차례 연속으로 코트를 벗어나는 등 평소 그답지 않았다.

2011~2012시즌 이후 7년 만에 정상을 노렸던 엑자시바시의 도전은 무위로 끝났다. 정규리그를 21승 1패로 마쳤기에 더욱 아쉬운 결과다. 

김연경은 세 번째 터키리그 챔피언(2014~2015, 2016~2017 이상 페네르바체 소속)에 오를 기회를 눈앞에서 놓쳤다.

챔피언결정 경기일정으로 여자배구 국가대표 명단에서 제외됐던 김연경은 8일 오후 귀국, 당분간 휴식을 취한다.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3주차가 진행 중일 새달 초 미국 현지에서 스테파니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