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03:11 (토)
[스냅샷Q] 선미의 8kg 구찌 수영복과 공항패션 사이
상태바
[스냅샷Q] 선미의 8kg 구찌 수영복과 공항패션 사이
  • 주현희 기자
  • 승인 2019.05.24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주현희 기자] 가수 선미는 원더걸스 이후 ‘보름달’, ‘24시간이 모자라’, ‘가시나’, ‘주인공’ 등 성공적인 솔로 활동을 펼쳤다. 선미는 지난 쇼케이스에서 살이 쪘으면 좋겠다며 많은 여성의 공분을 샀다.

 

 

2018 워터밤 행사에서 무대에 오른 선미는 당당히 썸머퀸의 자리를 차지한 듯 보였다.

관객들의 호응유도 후 감탄을 하기도 했고,

물총세례에 깜짝 놀랐다.

하지만 이내 쏟아지는 물줄기를 즐기며 매혹적인 모습을 선보였다.

지난 22일 수요일 첫 월드콘서트를 위해 김포국제공항을 찾은 선미의 모습을 발견했다.

작년 워터밤에서 구찌 수영복을 화제에 올린 모습과 달랐다.

얼굴의 날카로움이 사라진 선미는 넉넉한 얼굴이었다.

보기 좋을 만큼 살이 찐 모습으로 공항패션을 소화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