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3 14:51 (월)
[스냅샷Q] 김하늘-감우성, 그녀의 손을 낚아챈 이유는? (바람이 분다 제작발표회)
상태바
[스냅샷Q] 김하늘-감우성, 그녀의 손을 낚아챈 이유는? (바람이 분다 제작발표회)
  • 손힘찬 기자
  • 승인 2019.05.27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글. 사진 손힘찬 기자]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네 명의 주인공 배우 김가은, 김성철, 김하늘, 감우성이 참석했다.  

'멜로장인'이란 말이 나올 만큼 수작들을 남겨온 김하늘과 감우성이 함께 첫 호흡을 맞추는 작품이었다.  

드라마에서 부부 연기를 펼치게 되는 두 배우는 팔짱을 끼며 훈훈한 모습을 연출했다.  

이후 진행자는 그 모습이 조금은 평범해 보였는지 드라마 포스터의 한 장면을 연출해주길 부탁했다.  

곧바로 손을 잡은 감우성의 행동에 웃음이 터진 김하늘 이었다.   

당황했지만 그것이 싫진 않았던 모습이었다.  
두 사람은 '저희는 이만 부부로 돌아가 볼게요'라는 눈빛의 사인을 전달하며 유쾌했던 포토타임을 마쳤다. 

한편 27일 첫 방송을 하는 드라마 '바람이 분다'는 권태기 부부의 현실부터, 특별하고 아름다운 순애보까지 폭넓게 그려내며 깊이 있는 감성 멜로를 보여줄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