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8 03:26 (일)
여경 뺑소니, 경찰다운 치밀함으로 블박 확인 후 도주?
상태바
여경 뺑소니, 경찰다운 치밀함으로 블박 확인 후 도주?
  • 권지훈 기자
  • 승인 2019.06.10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권지훈 기자] '여경 뺑소니, 역시 대단한 직업정신!'

여경 뺑소니 사건에 누리꾼들이 연일 관심을 보이고 있다. 여경이 보인 치밀함은 보도 이후에도 꾸준히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9일 SBS는 여경이 저지른 '통영 경찰 뺑소니 사건'을 자세히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해당 여경은 승용차를 들이받은 뒤 순찰차에서 내려 블랙박스가 탑재돼 있지 않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자리를 떠났다.

 

여경 뺑소니 [사진 = SBS 뉴스 방송 화면 캡]
여경 뺑소니 [사진 = SBS 뉴스 방송 화면 캡]

 

이 여경은 뺑소니 이후 승용차 주인에게 연락하지 않은 것은 물론 경찰 내부에도 보고하지 않았다. 하지만 SBS 취재가 시작되자 동료 경찰들과 승용차 주인을 찾아가 사과했다.  

뺑소니를 저지른 여경은 순찰 중 점심 식사를 위해 주차를 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여경은 사건이 알려진 뒤 "피해가 없는 것으로 보여 따로 차주에게 연락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여경 뺑소니와 관련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한 뒤 여경에 대한 징계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해당 사고는 보험으로 처리할 예정이다.

여경 뺑소니 사건 이후 해당 여경이 근무 중인 '통영경찰서'의 '칭찬합니다' 게시판에는 분노에 찬 누리꾼들의 글이 폭주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