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8 23:24 (일)
최준 인터뷰 "대한민국 끝까지, 우승하겠다!" [U20 결승]
상태바
최준 인터뷰 "대한민국 끝까지, 우승하겠다!" [U20 결승]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9.06.12 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한국 축구의 U20 월드컵 결승행을 이끈 최준(20·연세대)이 “대한민국, 끝까지 간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최준은 12일(한국시간) 폴란드 루블린 아레나에서 열린 에콰도르와 2019 U20 월드컵 4강전에서 전반 39분 오른발 감아차기로 결승골을 뽑았다.

수훈선수로 방송사 인터뷰에 나선 최준은 “저랑 (이)강인이랑 밥 먹을 때도 같이 앉아 (세트플레이를) 이야기했다. 그때 눈이 맞았다. 강인이가 패스를 잘 넣어줘 제가 넣을 수 있었다”고 득점 상황을 돌아봤다.

최준은 일본과 16강전에선 울산 현대고 동기 오세훈(아산 무궁화)의 결승 헤딩골을 돕더니 이번엔 스스로 해결사로 나서 대한민국 남자축구 역사상 첫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대회 우승 도전 선봉에 섰다.

 

▲ 최준. [사진=대한축구협회(KFA) 제공]

 

최준은 “한국의 첫 결승 진출인 걸로 알고 있다. 너무나 영광”이라며 “뛴 사람이나 안 뛴 사람이나 코칭스태프나 한 팀이라 갈 수 있는 것이다. 첫 역사라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정호진(고려대)과 더불어 이번 대표팀에서 유이한 대학생인 최준은 “처음 소집 때부터 저희 목표가 우승이었다”며 “전부 다 한 팀임을 강조했다. 잘 맞아서 결승에 올라갈 수 있었다. 아직 한 경기가 더 남았다”고 강조했다.

이어 “늦은 시간까지 저희를 응원해주신데 힘입어 결승에 간다”며 “대한민국, 끝까지 간다. 저희가 우승하겠다”고 전의를 불태웠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