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0 00:27 (목)
'강식당2' 송민호X은지원, 튀일 들어간 누룽지 팥빙수 대박 조짐? "그릇 빼고 다 만들었어"
상태바
'강식당2' 송민호X은지원, 튀일 들어간 누룽지 팥빙수 대박 조짐? "그릇 빼고 다 만들었어"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06.14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승훈 기자] ‘신서유기 외전 강식당2’(이하 ‘강식당2’)의 누룽지 팥빙수가 안방극장의 군침을 자극했다. 특히 강식당2 팥빙수는 팥과 인절미, 생소한 튀일이 들어가 맛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14일 오후 첫 방송된 tvN ‘강식당2’ 3회에서는 송민호에게 “네가 한 멘트 좋다. 그릇 빼고 다 만들었다”고 말하는 은지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식당2’ 송민호 은지원 팥빙수 [사진=tvN ‘강식당2’ 방송화면 캡처]
‘강식당2’ 송민호 은지원 팥빙수 [사진=tvN ‘강식당2’ 방송화면 캡처]

 

앞서 ‘강식당2’의 송민호와 은지원은 디저트를 만들면서 손님들의 후식을 책임졌다. 송민호는 직접 쑨 팥과 인절미, 고소한 콩가루를 뿌려 강식당2만의 팥빙수를 완성했다.

또한 강식당2 팥빙수에는 다소 독특한 과자가 들어가 있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바로 수제 튀일이 그 주인공이다.

 

‘강식당2’ 송민호 은지원 팥빙수 [사진=tvN ‘강식당2’ 방송화면 캡처]
‘강식당2’ 송민호 은지원 팥빙수 [사진=tvN ‘강식당2’ 방송화면 캡처]

 

‘강식당2’ 팥빙수에 등장한 튀일은 호박씨와 해바라기씨를 튀긴 과자로 바삭바삭한 식감이 인상적이다. 튀일을 맛 본 손님들은 “정말 맛있다”며 엄지를 치켜세우기도 했다.

특히 은지원은 강식당2 팥빙수를 먹자마자 환호성을 내지른 손님에게 “그릇 빼고 다 만든 것”이라며 농담을 건네 유쾌한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했다.

은지원과 송민호가 만든 팥빙수 이름은 누룽지 팥빙수다. 실제로 누룽지가 들어가지는 않았지만, 누룽지처럼 밑바닥까지 긁어먹으라는 의미가 담긴 메뉴명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