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6 15:38 (월)
중요부위 물어뜯은 여친 때려 숨지게 한 30대
상태바
중요부위 물어뜯은 여친 때려 숨지게 한 30대
  • 뉴시스
  • 승인 2019.06.26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신의 신체 중요부위를 물어뜯은 여자친구를 때려 숨지게 한 30대 남성이 전 부인의 신고로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 일산동부경찰서는 교제 중인 여성을 때려 숨지게 한 A(35)씨를 폭행치사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5시50분께 고양시 일산동구 자신의 집에서 여자친구 B씨(39)와 몸싸움을 벌이던 중 B씨가 신체 중요부위를 물어뜯자 이를 뿌리치다 발로 차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직후 A씨는 몇 년 전 이혼한 전 부인에게 전화를 걸어 집으로 와달라고 요청한 뒤 범행 사실을 털어놓으며 자신도 죽겠다고 말했다가 전 부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자신의 집에서 붙잡혔다. 

검거된 A씨는 병원에서 상처 부위를 봉합하는 수술을 받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당시 술에 취해 잘 기억이 나지 않으나, B씨를 밀었는데 죽은 것 같다”고 진술했다. 

전 부인 C씨는 “숨진 B씨의 공격을 뿌리치던 중 사고가 발생했다고 들었다”며 “일방적인 폭행이 아닌 다툼 중 발생한 사고”라고 주장하고 있다.

경찰은 A씨가 B씨를 뿌리치던 중 얼굴를 발로 가격해 숨지게 한 것으로 보고 내일 중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자세한 사건 경위를 파악한 뒤 A씨에 대해 폭행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시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