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9 16:22 (목)
'세젤예' 김하경, 남태부에 "난 기태영 잊고 넌 날 잊어" 김해숙은 박근수에 결혼 논의
상태바
'세젤예' 김하경, 남태부에 "난 기태영 잊고 넌 날 잊어" 김해숙은 박근수에 결혼 논의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7.07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하경, 남태부에 조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하경이 남태부에게 자신을 잊으라고 충고했다. 김하경은 자신도 기태영을 머릿속에서 지워버리겠다며 마음을 다잡았다.

7일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는 김해숙(박선자 역) 가게로 찾아온 남태부(방재범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해숙을 보자마자 인사를 건넨 남태부는 김하경(강미혜 역)을 만나겠다며 방으로 들어갔다.

 

[사진 =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 화면 캡처]
[사진 =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 화면 캡처]

 

최근 일련의 사건들로 마음을 다친 김하경에게 남태부는 "괜찮냐"고 물었다.김하경은 무덤덤한 표정으로 "더 이상 다친 것도 없다. 내가 술 취해서 김우진 편집장 찾아갔을 때 이미 창피는 다 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하경은 자신만 생각하는 남태부에게 조언을 건넸다. 기태영(김우진 역)을 언급하며 "나도 김우진 편집장 잊을테니까 너도 김하경을 잊어라"라고 진심 어린 충고를 했다.

최근 집에 더 자주 찾아오는 남태부를 유심히 관찰하던 김해숙은 박근수(박영달 역)에게 결혼 이야기를 꺼냈다. 김해숙은 "미혜랑 재범이랑 그냥 결혼시키는 게 어떠냐"며 박근수의 속내를 물었다.

박근수는 놀란 표정을 감추지 못하면서 쉽게 대답하지 않았다. 

김하경의 전 남친 남태부가 김하경에게 점차 다가가면서 김해숙이 그를 사위로 점찍어두고 있다. 김해숙의 바람대로 김하경과 남태부가 부부의 연을 맺게 될지 아니면 김하경이 기태영과 새로운 인연을 맺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