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0 14:47 (화)
[스몰톡Q] 펜타곤 후이 "난 '느림보 형', 기리보이는 '돌격형' 프로듀서"
상태바
[스몰톡Q] 펜타곤 후이 "난 '느림보 형', 기리보이는 '돌격형' 프로듀서"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7.17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글 홍영준 · 사진 손힘찬 기자] 후이가 기리보이와 함께 작업한 이번 앨범에 과정에 대해 밝혔다.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펜타곤의 9번째 미니앨범 '썸머'(SUM(ME:R)) 발매 기념 기자 쇼케이스기념 쇼케이스에서 후이는 "지난 앨범에 한요한과 작업을 하면서 기리보이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이번에 기리보이도 함께 하면 재밌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기리보이 선배가 독특한 면이 있다"라며 기리보이를 "'돌격형 프로듀서'다"라고 정의했다. 

 

펜타곤
펜타곤

 

후이는 "저는 곡을 만들 때 정리가 돼 있어야 작업을 한다. 기리보이는 일단 시작하고 본다. 무에서 시작하고 그 중에서 좋은 걸 골라서 작업한다"고 설명했다.

후이 본인은 어떤 프로듀서냐는 질문에 그는 "'느림보 형'이다"며 "머릿속에 정리가 되지 않으면 잘 만들지 못한다"고 고백했다. 

펜타곤은 이날 오후 7시 컴백 아티스트의 무대를 최초로 만나볼 수 있는 디지털-방송 결합형 콘텐츠 '프리미어 쇼케이스(PREMIERE SHOWCASE)'를 엠넷에서 방송한다. 

'Genie:us' 이후 4개월 만에 컴백하는 펜타곤은 음악적으로는 물론, 비주얼적으로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돌아올 것을 예고했다. 이에 신곡 무대를 처음으로 만나볼 수 있는 '프리미어 쇼케이스'에도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