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9:56 (금)
장윤정 트로트 원포인트 레슨에 '집사부일체' 육성재 "가슴이 아파"
상태바
장윤정 트로트 원포인트 레슨에 '집사부일체' 육성재 "가슴이 아파"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7.21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큐) 홍영준 기자] 가수 장윤정이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트로트 원포인트 레슨을 알려줬다. 이날 트로트계 '황소개구리'로 거듭난 육성재는 남다른 소감을 전해 시선을 끌었다.

21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사부 장윤정과 멤버들이 다른 노래를 트토트로 바꿔 부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육성재는 장윤정 앞에서 임재범의 '너를 위해'를 선곡해 트로트 버전을 선보였다.

 

육성재 [사진 = SBS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캡처]
육성재 [사진 = SBS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캡처]

 

지난 방송에서 장윤정 아들에게 "모두 다 이길 거 같다"는 극찬을 이끌어냈던 육성재는 자신만의 창법으로 노래를 소화해 매력을 극대화했다. 첫 소절부터 "선곡을 잘했다"는 사부 장윤정의 칭찬을 이끌어낸 육성재는 마치 원곡처럼 트로트 버전의 '너를 위해'를 불러 깊은 인상을 남겼다.

노래가 끝난 뒤 양세형은 "그냥 노래를 잘한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모두의 박수가 끝나고 난 뒤 육성재는 "트로트 버전으로 부르니까 가슴이 아프다"며 자신의 흉부를 툭툭 만지는 남다른 표현력을 드러냈다.

노래가 끝난 뒤 멤버들은 장윤정과 모시조개 샤부샤부를 먹으며 즐거운 저녁 시간을 가졌다. 이날 장윤정은 트로트계 후배들이 "2주에 한 번 정도는 놀러온다"며 "무명 시절 밥을 사준다고 하면 그렇게 고마울 수가 없더라. 그래서 후배들 밥을 먹여야겠다고 생각했다"고 후배들을 위한 넓은 마음을 드러냈다.

물음표 가득한 청춘들과 마이웨이 괴짜 사부들의 동거동락 인생과외 '집사부일체'는 지난 2017년 12월 31일부터 인기리에 방영 중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