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01:48 (화)
제주도 이호테우해수욕장 8월 2~4일 뗏목 이용하는 고기잡이체험 축제
상태바
제주도 이호테우해수욕장 8월 2~4일 뗏목 이용하는 고기잡이체험 축제
  • 이두영 기자
  • 승인 2019.07.30 0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이두영 기자] 제주도의 주요 해수욕장 중 제주시내와 공항에서 가장 가까운 이호테우해변에서는 8월 2일부터 3일 동안 ‘2019 제주 이호테우축제’가 펼쳐진다. 축제의 핵심은 원시적 전통 고기잡이 체험.

백사장에 커다란 그물을 쳐 놨다가 불배의 유인에 의해 해안으로 몰려온 멸치 떼를 포위해서 잡는 것이 이 마을의 전통 멸치잡이인 ‘멜 그물칠’이다. 통나무를 엮어 뗏목처럼 만든 것이 테우다.

원담고기잡이.[사진=연합뉴스]
원담고기잡이.[사진=연합뉴스]

 

해변가에 쌓아둔 돌담과 밀물,썰물을 이용하는 원담 고기잡이도 축제 때 재현된다.

한편 제주관광공사는 8월에 가볼만한 곳으로 마라도,비양도,가파도 등 제주특별자치도에 속한 유인도와 서귀포시 성산읍 남거봉(낭끼오름), 서귀포자연휴양림, 스노클링에 좋은 제주시 한경면 판포리, 돈내코 유원지 등의 물놀이장을 추천했다.

한편 이호테우 해변에는 해물라면,갈치조림 등 해산물 음식을 잘하는 맛집들과 커피를 마실 수 있는 카페 등이 운집해 있다.

8월 초에 제주도로 여행 간다면 이호테우해변에 들러 전통 어로 체험과 해수욕을 즐기고 근처에 있는 사라봉이나 용두암 등 추천여행지를 둘러보면 좋다.

사라봉에서 지근거리에 있는 삼양해수욕장은 검은모래가 깔려 있어서 모래찜을 하면 신경통등에 효험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커먼 현무암 갯바위와 하얀 파도가 어우러지는 함덕해수욕장도 부근에 위치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