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9 01:01 (월)
[경제 단신] 우리금융그룹,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와 손잡고 해외 진출기업 지원
상태바
[경제 단신] 우리금융그룹,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와 손잡고 해외 진출기업 지원
  • 이수복 기자
  • 승인 2019.09.05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수복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해외 진출기업 지원을 위해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와 손을 맞잡았다.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4일 ‘한국-미얀마 비즈니스포럼’에서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UMFCCI)와 해외 진출기업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체계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은행장과 우쪼민윈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장 등이 참석했다.

우리금융그룹-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 해외 진출 기업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식. [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 해외 진출 기업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식. [사진=우리금융그룹]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해외 진출기업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의 발판을 마련했다. 한국·미얀마 양국의 기업은 상대국가로 진출 시 행정절차, 금융업무, 투자정보 제공 등의 지원을 우리금융그룹과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로부터 받게 된다. 이와 더불어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는 우리금융그룹의 미얀마 비즈니스 확대와 정착을 지원하게 된다.

우리금융그룹은 2012년 미얀마 진출 이후 급성장하여 현재 국내 금융기관 중 최다인 59개의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우리은행 양곤사무소 및 우리파이낸스 미얀마(40개), 우리카드 투투파이낸스(18개)가 운영 중이다.

그밖에 우리금융그룹은 농업자금 대출, 학자금 대출 등 서민 금융 지원뿐만 아니라, 병원시설 지원 등 사회공헌활동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협약 체결로 국내 기업의 미얀마 진출을 지원하게 됐다”라며 “미얀마 등 동남아시아에 진출하는 국내 기업에 대한 지원과 미얀마 기업의 한국 시장 진출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