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9 01:13 (토)
여자프로농구(WKBL) KEB하나은행 CSR,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 선수단 선전 기원
상태바
여자프로농구(WKBL) KEB하나은행 CSR,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 선수단 선전 기원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9.24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부천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이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했다. 한국 장애인 농구 대표팀과 친선경기를 통해 상호존중과 격려로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실천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스포츠분야 사회공헌활동(CSR)의 일환이다.

여자프로농구(WKBL) 소속 KEB하나은행은 24일 “오는 10월 개최되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 선수들을 응원하고 선전을 기원하고자 장애인 농구 대표팀을 방문, 친선경기를 가졌다”고 밝혔다.

경기도 이천 장애인 체육종합훈련원에서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이훈재 KEB하나은행 감독 및 선수단은 물론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장과 장애인 농구 대표팀이 함께했다.

▲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이 장애인 농구 대표팀과 친선경기를 갖고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했다.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KEB하나은행은 경기 시작에 앞서 준비한 기념품을 전달하고, 장애인 농구 대표팀 선수들로부터 휠체어 운전 교육을 받으며 서로에 대한 이해와 친목의 시간을 가졌다. 또 페어플레이 정신에 기반해 휠체어 농구경기를 펼치며 상호존중과 격려로 하나금융그룹 미션인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의 가치를 나눴다.

경기에 참석했던 KEB하나은행 백지은은 “땀 흘려 열심히 준비해온 장애인 대표팀 선수들이 다가오는 대회에서 많은 관심과 성원 속에 멋진 경기를 펼치길 기원한다”며 “코트에서 최선을 다하는 동료로 앞으로도 좋은 만남이 지속되길 바란다”는 소감을 전했다.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장 역시 “평창 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 지원으로 시작된 KEB하나은행의 후원이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장애인 스포츠발전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감사의 뜻을 건넸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10월 19일 KEB하나은행이 메인 스폰서로 참여하는 2019~2020 하나원큐 여자농구리그 개막을 앞두고 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